예산군, 충남 혁신도시 공공기관 유치 ‘잰걸음’
예산군, 충남 혁신도시 공공기관 유치 ‘잰걸음’
  • 안성원 기자
  • 승인 2020.11.13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농협 ATM기 및 '이제우린' 소주 보조라벨 등 홍보 ‘총력’

예산군 덕산면의 곤포사일리지 활용 홍보물 모습.

충남 예산군이 충남 혁신도시(내포신도시) 지정에 따른 공공기관 유치 홍보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군은 지난 6일부터 오는 30일까지 농협 자동화기기(ATM)를 통해 "충남(내포) 혁신도시 지정! 예산·홍성 발전의 새로운 전기! 공공기관 이전 최적지! 수도권 공공기관 내포신도시로!" 라는 홍보문구를 송출하고 있다.

먼저 6일부터 11일까지는 충남도내 농협 자동화기기에 홍보가 이뤄졌으며, 12일부터 21일까지는 전국 농협 자동화기기를 통해, 22일부터 30일까지는 다시 충남도내 농협 자동화기기를 통한 홍보가 진행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군은 (주)맥키스컴퍼니와 손을 맞잡고 ‘이제우린’ 소주 20만병을 출고해 같은 내용을 담은 보조라벨을 통해 홍보에 나선다.

라벨에 삽입되는 문구는 "이제는 충남혁신도시 시대, 공공기관 이전 최적지 예산군이 함께 합니다"며, 20만 병을 출고해 널리 홍보할 예정이다.

또 삽교읍·덕산면 일원에 곤포사일리지를 활용해 예산군이 수도권 공공기관 이전 최적지임을 홍보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다양한 홍보활동을 통해 충남 혁신도시로 지정된 내포신도시 예산지역에 수도권 공공기관을 유치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