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가축분뇨 처리시설 설치 ‘300억 투입’
홍성군, 가축분뇨 처리시설 설치 ‘300억 투입’
  • 황재돈 기자
  • 승인 2020.11.11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성군은 11일 결성면 성남리 일원에 ‘가축분뇨 공공처리시설’을 설치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홍성군은 11일 결성면 성남리 일원에 ‘가축분뇨 공공처리시설’을 설치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홍성군은 11일 결성면 성남리 일원에 ‘가축분뇨 공공처리시설’을 설치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이병임 군 환경과장은 이날 홍성읍사무소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가축분뇨로 오염된 하천과 지역주민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 2024년까지 300억 원 사업비를 투입, 가축분뇨 공공처리시설을 설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군에 따르면 가축분뇨 처리시설은 결성면 성남리 810번지 일원에 들어선다. 

이 시설은 하루 평균 가축분뇨 170톤과 음식물 폐기물 30톤을 처리할 수 있는 규모로 건립된다. 

분뇨 및 폐기물은 바이오가스화, 액비화, 퇴비화 방식으로 처리될 예정이다. 

군은 홍성축협과 함께 이 사업은 추진, 지난해 8월 사업대상지 공모를 거쳐 성남리로 대상지를 정했다. 

군은 관계기관 협의를 통해 타당성 조사와 사업계획서를 금강유역 환경청에 제출할 계획이다. 

이 과장은 “가축분뇨 처리시설이 설치되면 악취와 폐수 무단방류 관련 환경문제 예방은 물론 바이오가스화를 통한 전력생산, 액비화, 퇴비화로 군에 많은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