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동구, 2020년 대청호반 국화전시회로 가을 정취 ‘만끽’
대전 동구, 2020년 대청호반 국화전시회로 가을 정취 ‘만끽’
  • 양성모
  • 승인 2020.10.29 14:59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부터 내달 6일까지 15일간 국화작품, 조형물 전시 중

시민들이 국화를 관람하고 있다.

대전 동구(구청장 황인호)는 지난 23일부터 내달 6일까지 대청호자연 생태관 일원에서 2020년 대청호반 국화전시회를 열고 있다.

국화전시회는 천혜의 자연경관을 간직한 대청호에서 가을의 대표 꽃인 국화를 주제로 매년 열리고 있는 전시회로, 올해는 유례없는 코로나19 전염병의 확산 방지를 위해 관련 부대 행사는 취소하고 사회적 거리의 준수 속에 국화를 감상할 수 있는 방향으로 마련됐다.

전시회는 대청호 자연생태관 앞과 야외음악당을 비롯해 6곳의 전시관에서 3종 5만여 점의 국화가 전시돼 방문객들의 이목을 끌고 있다.

특히, 대청호 자연생태관 앞 3곳 전시관에는 ▲고간작, 목부작, 석부작  ▲다륜대작, 입국, 현애작, 네모기등 ▲야외 음악당, 한빛탑, 식장산 황소가 이끄는 수레, 별 등을 형상화한 다양한 국화 작품들이 전시돼 도심 속 풍요로운 가을 분위기를 만끽할 수 있다.

또, 가족·연인이 추억을 남길 수 있는 호박과 허수아비가 있는 포토존 등의 마련으로 방문객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황인호 동구청장은 “아름다운 대청호의 자연경관과 함께 국화를 바라보며 코로나로 지친 일상을 위로하시면서 보내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윤진한 2020-10-29 16:27:03
상강.중양절 나들이에 마스크착용,거리두기,손 잘씻기등은 필수. 유교문화권의 24절기중 하나인 상강(霜降). 서리가 내리며 전국적으로 단풍놀이가 오랫동안 행해지며,낙엽의 시기입니다. 양력 2020년 10월 23일(음력 9월 7일)은 상강(霜降)입니다.

유교 경전인 예기에서는 是月也 霜始降(이 달에 비로소 서리가 내리고)라 하여, 상강(霜降)이 언급되고 있습니다.

유교의 최고신이신 하느님(天)을 중심으로 계절을 주관하시는 신들이신 오제(五帝)께서 베푸시는 아름다운 절기(상강), 명절(중양절). 상강(霜降)절기의 단풍철, 중양절(重陽節)의 국화철이 오랫동안 한국의 가을을 아름답게 수놓게 됩니다.

http://blog.daum.net/macmaca/30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