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제철 당진제철소 노사 한마음···급여 끝전 2200만원 이웃에 전달
현대제철 당진제철소 노사 한마음···급여 끝전 2200만원 이웃에 전달
  • 최종암 기자
  • 승인 2020.10.28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제철 당진제철소 노사가 급여 끝전을 모아 이웃사랑을 실천했다.
현대제철 당진제철소 노사가 급여 끝전을 모아 이웃사랑을 실천했다.

현대제철 당진제철소 노사가 급여 끝전 2200만 원을 모아 이웃사랑을 실천했다.

당진제철소 노사는 ‘사랑의 끝전’ 활동으로 마련한 기금으로 당진 해나루쌀 10kg 680포를 구매해 당진시복지재단에 28일 기탁했다. 이 쌀은 한 부모 및 저소득 계층 중 미성년자가 있는 가구에 전달될 예정이다.

‘사랑의 끝전 모금’은 직원들의 자발적 참여로 오랜 기간 진행해 왔다. 회사도 직원들의 끝전모금액과 동일하게 기금을 지원했다. 노사가 함께한 끝전모금 행사는 이번이 처음이며 올 1월부터 9월까지 진행했다.

노사는 지역과의 동반성장하기 위해 ‘사랑의 끝전 쌀 전달’ 행사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당진종합복지타운 광장에서 열린 이날 전달식에는 당진제철소장 박종성 부사장, 현대제철지회 김종복 지회장, 당진시복지재단 왕현정 이사장 등 50여명이 참여했다.

당진제철소장 박종성 부사장은 “코로나19로 사회 전반적으로 어려운 시기에 노사가 함께하는 활동을 통해 지역민에게 한발 더 다가가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함께하는 다양한 활동으로 찾아가겠다”고 했다.

현대제철지회 김종복 지회장은 “이번에 전달된 쌀이 지역사회를 향한 현대제철의 마음으로 잘 전달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제철지회는 그동안 끝전으로 모은 기금으로 결식아동과 장애아동 도시락 지원, 장애인 복지시설 생활지원 등의 봉사활동을 진행해왔다. 현대제철 당진제철소 직원들의 끝전모금은 앞으로도 계속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