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약은 지켰다” 충남도 반론 아쉬운 이유 
“공약은 지켰다” 충남도 반론 아쉬운 이유 
  • 안성원 기자
  • 승인 2020.10.18 18:08
  • 댓글 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8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학부모 2020-10-22 15:16:10
예정했던, 약속했던 해준다고 했던건 해주셔야...
올해 하기로했던 만4세 지원 왜 안되는지요?

남투투 2020-10-22 15:09:22
도지사님 아이키우기 좋은 충남 슬로건을 걸어 놓으셨으면 아이키우는 엄마들이 부당 안갖고 편안하게 키울수 있도록 하셔야죠.
코로나로 장사도 안되는데 아이학비라도 경감시켜 주세요. 간절히 부탁드립니다.

2020-10-22 14:42:54
충남의 유아들이 공립 사립 차별 없이 마음껏 교육의 혜택을 받아 이 땅을 더 행복하게 만들어주는 일꾼들로 자라날 수 있도록 도지사님의 결단이 간절히 요구되고 있습니다. 사립유치원 만4세 유치원 교육비 꼭 지원 부탁드립니다.

차루맘 2020-10-19 13:25:34
양지사님께서 두려워 하시는 것은 무엇 인가요? 신뢰부분근간이 흔들리는 것에 대해서 한번 쯤 생각 해보시어 행동하셨으면합니다~~

유** 2020-10-19 07:04:39
전국에서 저출산에 과감하게 학부모님들께 피부에 와 닿는 공약을 발표하시고 실천해 가시는 양지사님과 김교육감님께 감사드린다.하지만 연차적으로 정책을 펴나가시는데 걸림돌이 생겼다고 공약을 지켰다고 피해가시는 것은 정말 정치인들의 뻔한 모습이보여 대단히 실망스럽다. 초심을 잃지 않고 의지를 보여 주세요.
누군가는 해야한다면 칼을 뽑았을때 행하십시오.
후세에서 반듯이 박수받으십니다.
표를 의식한 정치적인 액션과 공약이 아니길 바라면서ᆢ.
아이키우기 좋은 충남! 화 ㆍ이ㆍ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