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보증기금-DGB금융지주, 비대면·디지털 금융 활성화 업무협약
신용보증기금-DGB금융지주, 비대면·디지털 금융 활성화 업무협약
  • 박성원 기자
  • 승인 2020.10.15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객방문이 필요 없는 ‘비대면 우대금융상품’ 연내 출시
보증료 우대 지원으로 금융비용 부담 완화  

신용보증기금과 DGB금융지주이 비대면·디지털 금융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신용보증기금과 DGB금융지주이 비대면·디지털 금융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신용보증기금과 DGB금융지주이 대구은행 제2본점에서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대비하고 정부의 디지털 뉴딜 정책을 뒷받침하기 위해 지난 14일 ‘비대면·디지털 금융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양기관은 고객 방문이 필요 없는 ‘비대면 우대금융상품’을 연내 출시하고, 재무적 신용등급은 낮으나 상거래 신용지수가 우수한 기업을 위한 ‘상거래 신용지수를 활용한 우대 금융상품’도 마련할 계획이다.

또, 대구은행에서 신보의 비대면 보증상품인 ‘Easy-One 보증’과 상거래 신용지수를 활용한 ‘상거래 신용지수 연계 보증’을 통해 대출받는 경우 추가로 보증료율 우대(3년간 0.2%p 차감) 혜택을 제공한다.

그 외에도 기관별로 보유한 기업의 데이터 교류와 비대면 플랫폼 연계 등을 공동 추진해 기업의 편의성 증대를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

신용보증기금 윤대희 이사장은 “이번 협약으로 대구에 본사를 둔 양기관이 상호 협력해 코로나19 확산으로 피해를 입은 지역 중소기업  지원을 확대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며 “앞으로도 신보는 비대면·디지털 금융 활성화를 통한 중소기업의 금융접근성 제고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