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덕구, ‘드림톡톡’ 어르신 안부전화로 복지사각지대 발굴
대덕구, ‘드림톡톡’ 어르신 안부전화로 복지사각지대 발굴
  • 김선영
  • 승인 2020.09.16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대덕구(구청장 박정현)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 어르신들의 안부를 확인하는 전화상담 ‘드림톡톡’을 운영한다고 16일 밝혔다.

구는 코로나19 확산으로 노인 복지시설이 일제히 휴관해 갈 곳이 없어진 어르신들을 위해 희망일자리 참여자를 활용, 전화로 일상 대화를 나누거나 안부를 확인하고 복지정보를 안내하도록 하고 있다.

지난달 ‘드림톡톡’운영으로 안부확인 2101건, 노인돌봄서비스 안내 및 발굴 104건, 노인일자리 안내 121건, 그 밖에 기초생활수급자 등 각종 복지서비스 안내 등을 실시했다. 또 배우자와 사별한 우울감 호소자, 자살충동 호소자 등 4명을 대덕구정신보건센터에 곧바로 의뢰해 전문 상담을 받도록 조치했다.

한 어르신은 “몇 개월째 혼자 집에서 밥을 먹는게 너무 힘들고 외로웠는데 이렇게 안부를 챙겨줘 고맙고, 앞으로 살아갈 의욕이 생겨난다”고 전했다.

이처럼 안부전화로 시작돼 복지사각지대까지 발굴하는 ‘드림톡톡’은 대상자 상당수가 지속해서 전화안부 받기를 희망하는 등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