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 '충청의 힘' 몰라보는 국민의힘
[칼럼] '충청의 힘' 몰라보는 국민의힘
  • 류재민 기자
  • 승인 2020.09.11 10:42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치톡톡: 서른일곱 번째 이야기] 균형발전 논의 적극 참여해 진정성 보여야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국민의힘 홈페이지.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국민의힘 홈페이지.

‘미래통합당’이 당명을 바꿨다. 국민으로부터 나오는 힘, 국민을 위해 행사하는 힘, 국민을 하나로 모으는 ‘국민의힘’이다.

정권을 바꿔보겠다는 의지다. 다만 당 지도부가 내놓는 말을 들어보면 통합당에서 일보 전진하거나 정권교체에 큰 기대를 걸긴 어려워 보인다. 정부 여당에 ‘닥공(닥치고 공격)’만 하려는 느낌이 여전하기 때문이다. 허구한 날 장관 아들딸만 물고 늘어지고 있다. 나랏일은 언제하고, 협치는 언제할지 모르겠다. 국민의 ‘힘’이 될지 ‘짐’이 될 진 지켜볼 일이다.

야당의 존재가 정부 여당에 각을 세울 수밖에 없는 성격이라는 걸 모르는 바 아니다. 하지만 야당은 정부 여당 정책을 비판‧감시하며 대안을 제시해야 한다. 그래야 국민으로부터 힘이 나오고, 그 힘을 하나로 행사할 수 있는 것이다. 문제의 핵심과 본질은 짚지 못하고, 정치공세만 몰두한다면 국민의 힘을 얻을 수 있겠나.

대표적인 게 ‘균형발전론’이다. 김종인 비상대책 위원장은 취임 100일 기자회견에서 세종시 행정수도 이전을 묻는 질문에 이렇게 말했다. “현재로선 불가능하다.” 국민의힘은 ‘현재로선’ 국가 균형발전에 관심이 없다는 얘기다.

내년 4월 서울시장 보궐선거를 의식한 발언으로도 들린다. 균형발전론이든, 세종시 행정수도든, 서울시장 선거를 이겨놓고 봐도 늦지 않다는 계산을 세운 모양이다. 충청권 민심을 몰라도 한참 모르고 하는 소리다. 모르긴 해도, 국민의힘 소속 지역 정치인들 속은 마냥 타들어 가고 있을 것이다.

김병준 세종시당 위원장이 당 지도부를 향해 “우리가 선거 한두 번 졌나. 표 계산하지 말라”는 비판은 의미심장하다. 당 지도부가 새겨들을 대목이다. 국민의힘 충청권 4개 시‧도당은 모두 원외 위원장이 맡고 있다. 원내에서 목소리를 내야할 지역구 의원들은 균형발전론에 의견이 갈린다. ‘원 팀’은커녕 내부 정리도 못하고, 민주당 좋은 일만 하고 있다.

민주당은 이낙연 대표를 필두로 김태년 원내대표에 충청 출신 김종민 최고위원(충남 논산‧계룡‧금산) 등이 세종시 행정수도 '이전'을 넘어 '완성'을 약속하며 지역민들에 '러브콜'을 보내고 있지 않은가.  

내년 서울시장 보궐선거가 끝나면 곧 대선이다. 대선이 끝나면 3개월 뒤 지방선거다. 서울시장을 가져온다고 대선을 이긴다는 보장은 없다. 그러나 대선을 이기지 못하면 지방선거는 질 가능성이 높다.

지금 국민의힘은 여유가 없다. 지난 지방선거와 총선에서 잇따라 참패했기 때문이다. 충청권 지지기반 대부분은 민주당이 장악했다. 지역 현안을 하나라도 챙겨도 모자랄 판에 찬물만 끼얹고 있으니 여론이나 민심이 좋을 리 없다.

세종시 행정수도 이전과 완성이 단순히 충청권 현안에 국한한 것도 아니다. 수도권 과밀화와 지방소멸 해결, 국가(국토) 균형발전을 견인할 국가적 의제다. 주호영 원내대표가 교섭단체 연설에서 주창했듯이 “미래세대를 위한 책임정당”으로 마땅히 해야 할 일이다. 그렇지 않고선 국민의 힘은 기대할 수 없다.

국민의힘은 여권 발(發) 행정수도론을 ‘정략’이라고 부정한다. 정작 지역민들은 그것을 정략의 대상으로 삼고 있는 것이 누군지 다 알고 있다. 김종인 위원장을 위시한 국민의 힘은 지지 기반 확장 전략으로 중도층 포섭을 꾀하고 있다. 충청도에 중도층이 꽤 많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형수 2020-09-13 12:03:17
이뉴스는 ᆢ진정성보다는 한쪽편들기뉴스 같아요 ᆢ이보쇼 아직도 국민들이 생각없이 사는줄 아는가본데 ᆞᆞㆍ중립성이 없구만 이뉴스는?

ㅋㅋ 2020-09-11 20:09:42
디트 참 거시기허구마이
편들기도 적당히 허쇼
더불당이 행정수도로 장난치는거 뻔히 보이는구만

유제연 2020-09-11 11:30:12
옳소! 짝짝짝!
아들딸만 물고 늘어져서 추미애 낙마시키면 국민의힘은 할일 다한게 되나보죠.
큰일을 하시거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