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발전, 사회배려계층 소원 들어주기 행사
서부발전, 사회배려계층 소원 들어주기 행사
  • 최종암 기자
  • 승인 2020.09.03 14: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스코트 위피(WEEPY) “소원을 말해봐~”

소삼영 서부발전 사회공헌부장(가운데 오른쪽)이 지난 2일 ‘위피에게 소원을 말해봐!’ 사회공헌 행사를 열었다.
소삼영 서부발전 사회공헌부장(가운데 오른쪽)이 지난 2일 ‘위피에게 소원을 말해봐!’ 사회공헌 행사를 열었다.

한국서부발전(사장 김병숙)은 2일 충남 공주 소재 누리마을 장애인요양원에서 ‘위피에게 소원을 말해봐!’ 사회공헌 행사를 개최했다. 행사는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충남세종사회복지관협회와 함께했다.

‘위피에게 소원을 말해봐’ 사업은 서부발전이 지역사회의 요구를 파악해 맞춤형으로 지원하는 상생프로그램으로, 사회 배려계층이 희망을 잃지 않고 꿈을 펼칠 수 있도록 돕자는 취지에서 마련됐다.

서부발전의 마스코트 캐릭터인 위피(반딧불이)가 이메일(weepy@iwest.co.kr)을 통해 충남 지역민들의 소원을 들어주고, 지원하는 형식이다.

위피는 지난 7월 15일부터 한 달간 충남지역 중위소득 80% 이내의 개인과 단체를 대상으로 개인 12건, 단체·기관 32건 등 총 44건의 소원을 받았다.

사회복지 전문가들이 심사를 거쳐 많은 사람이 수혜를 받는 소원과 수혜자를 포함하거나 개인의 꿈을 이룰 수 있는 소원 위주로 총 12건(개인 8건, 단체·기관 4건)을 최종 선정했다.

서부발전은 이날 총 5000만 원의 사업비를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고, 이 중 절반가량의 지원금이 12건의 소원을 이루는데 사용될 예정이다.

서부발전은 오는 15일부터 10월 15일까지 2차 사업을 위한 소원접수를 진행하며, 서부발전 및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서 양식을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소삼영 서부발전 사회공헌부장은 “다양한 계층에서 간절한 소원들이 많이 접수돼 선정하는 과정에서 고민이 많았다”며 “크고 작은 소원들이 이루어지는 기쁨이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분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