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한예종 무용실 갈등, 주민 뜻 존중”
“세종시 한예종 무용실 갈등, 주민 뜻 존중”
  • 한지혜 기자
  • 승인 2020.08.06 13:50
  • 댓글 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복컴 시설 사용 원점 재검토 논의, 주민 의사 반영 원칙
“정확한 정보 전달, 사회·지역·공공적 가치도 존중돼야”

김성수 세종시 문화체육관광국장이 6일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한예종 영재교육원 세종캠퍼스 유치 이후 발생한 무용실 시설 조성 갈등에 대해 시의 입장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세종시)
김성수 세종시 문화체육관광국장이 6일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한예종 영재교육원 세종캠퍼스 유치 이후 발생한 무용실 시설 조성 갈등에 대해 시의 입장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세종시)

세종시가 한국예술종합학교(이하 한예종) 영재교육원 세종캠퍼스 유치 과정에서 된서리를 맞은 후 “주민 뜻을 우선 존중하겠다”는 입장을 내놨다.

최근 시는 다정동 복합커뮤니티센터 내 영재교육원 무용실 조성 방안을 두고 주민들과 갈등을 빚어왔다.

무용 특성을 고려해 5m 층고를 확보할 수 있는 최적의 입지였다 것이 시의 입장. 반면, 주민들은 클라이밍장·스쿼시장 등 이미 조성된 체육 시설을 철거하고 들어서는 방식이 주민 편익을 침해할 수 있다는 주장을 펴왔다.

김성수 문화체육관광국장은 6일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현재 감사원 감사가 진행 중이고, 주민 감사 청구, 국민권익위 제소를 진행하겠다는 것이 주민들의 입장”이라며 “원점에서 재검토하되 진행 중인 사안이기 때문에 구체적인 계획을 밝히는 것은 적절치 않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김 국장은 이번 사안에 대해 시가 세운 몇 가지 원칙을 언급했다. 주민 의견을 가장 우선적으로 반영하되 정확한 정보와 주민 협의체를 통해 판단해달라는 요청이다.

김 국장은 “주민들이 원하지 않을 경우 추진은 어렵다”며 “다정동 주민들의 의사결정 합의 기구가 구성되는대로 이 사안을 주민자치회와 민간협의회 안건으로 올려 의견을 구하는 절차를 밟겠다. 이 과정에서 정보가 정확히 전달돼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시는 지난 4월 29일 ‘예술영재육성 지역 확대사업’ 충청권 거점기관으로 선정됐다. 이후 한예종 측과 지난 7월 1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달 말부터 음악, 전통예술, 융합 3개 분야 교육이 어진동 박연문화관에서 시작된다. 무용 교육 운영 시기는 시설 리모델링 기간을 고려해 오는 2021년 3월로 계획됐다.

김 국장은 “업무협약이 이뤄졌기 때문에 지역 교육 시설 설치를 성실히 이행하는 신의성실의 원칙을 지키는 것이 책무”라며 “영재교육원이 시에 들어오게 될 경우 갖게 될 도시·문화 가치와 지역 역량 향상, 학생·예술인들이 모인 공간을 통해 일어날 문화적 활동 등을 살폈을 때 공공의 이익을 어떻게 추구할지 고민해왔다. 이 내용이 주민들께도 잘 전달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한예종 ‘예술영재육성 지역확대 사업’은 올해 지역 예술영재를 조기 발굴·육성하기 위해 신설됐다. 영재교육원은 매년 국비 9억 원을 지원받아 강사파견과 교육을 지원하고, 지자체는 교육공간과 시설을 제공하는 협력 사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8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우성 2020-08-09 23:53:49
다정동 주민들은 복컴을 한예종 발레연습실로 쓰는걸 반대합니다 원래대로 클라이밍 스쿼시체육시설로 존치시키세요 전쟁까지 불사합니다

세종시민 2020-08-07 13:53:03
주민무시하는 세종시는 각성해야한다
담당국장은 즉시 시민에게 석고대죄하고 시장은 시민에게 사과해야한다
시는 언제까지 피곤하게 일을 추진하려는가
답답하다

세종주민 2020-08-07 12:03:47
주민 뜻은 이미 진행된 과정을 보면 확고하게 정해진 것을 알겄입니다 우선 이런 상황을 만들온 것에
먼저 사과하시는게 맞는거 같습니다

세종시민 2020-08-07 10:42:50
한예종교육원 무용실이 그렇게 필요하고 도움되는 시설이면 시청에 설치하거나 다른동 복컴, 조치원 복컴에 알아보세요.
반발 없는 곳에 설치해주면 되겠네요

정진규 2020-08-07 09:51:50
다정동 주민들을 위한 시설인데 한예종학생과 지역예술인이 모인공간으로 문화적 활동을 기대한다고?
김성수씨 ! 지역무용인들과 어떤관계입니까! 다정동,새롬동쪽의 발레학원들과는 어떤관계입니까!
당신 말은 주민체육시설 대신에 그들을 위한 무용실을 만들어주겠다는거 아닙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