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여상, 코로나19 극복위한 미담 사례 이어져
천안여상, 코로나19 극복위한 미담 사례 이어져
  • 윤원중 기자
  • 승인 2020.07.17 12:01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생회 주관으로 지난해 축제 수익금 기부 및 숨은 코로나 영웅 응원

천안여상 학생회

천안여자상업고등학교(교장 이제천) 학생들의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미담 사례가 이어지고 있다. 

천안여상 학생회는 최근 지난해 학교 축제를 통해 얻은 수익금을 기부했다. 또 봉사동아리 학생들은 숨은 코로나 영웅을 찾아가 사랑의 빵을 전달했다.

코로나19 지속세로 우리 사회 전반에 여러 어려움이 닥친 요즘, 천안여상 학생회 임원들은 작년 학교 축제 부스 활동을 통해 벌었던 수익금 40만원을 코로나 19로 고통받는 국민들과 의료진을 응원하기 위해 희망브리지 구호 협회 키트 지원사업에 전액 기부했다.

또한, 인터렉트 동아리 학생들이 재능기부 봉사활동의 일환으로 코로나19로 고통받고 있는 취약계층과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사회 곳곳에서 애쓰시는 경비원 등 숨은 코로나 영웅을 찾아 손수 만든 사랑의 빵을 전달하기도 했다.

이 동아리 학생들은 천안청소년쉼터와 반딧불단기보호센터를 찾아 이곳에서도 사랑의 빵과 음료를 전달하는 아름다운 동행으로 지역사회 곳곳에 온정의 손길을 전하며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

천안여상 이제천 교장은“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이때 뜻깊은 일들을 준비한 우리 천안여상 학생들이 대견하며 작지만 따뜻한 온기가 사회 곳곳에 잘 전달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박지훈 2020-07-17 21:37:05
천안여상 누나들의 마음이 너무 예쁘네요. 누나들의 따뜻한 마음이 곳곳에 온정이 되어 코로나로 어려운 사람들에게 큰 힘이 될수 있었으면 합니다. 저도 본받아야겠어요.

이하은 2020-07-17 12:10:00
천안여상 학교가 코로나로 어지러운 시기에 누구보다 앞서서 이렇게 봉사를 하고 있다는 점이 바람직하고 보기좋습니다 ㅠㅠ 지금은 비록 코로나때문에 봉사활동을 하지 못하지만 나중에 기회가 된다면 저도 참여하고 싶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