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경찰청 '방범용품' 편의점 판매 추진  
대전경찰청 '방범용품' 편의점 판매 추진  
  • 이미선 기자
  • 승인 2020.07.08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S25 편의점과 협업 

대전지방경찰청은 국민들이 방범용품을 쉽게 구입 활용할 수 있도록 전국 GS25 편의점에 방범용품 판매코너를 신설, 판매에 들어간다. 

편의점에서 판매되는 방범용품은 창문·방충망 잠금장치, 창문안전잠금후크, 창문진동경보기 등 4종이다. 이후 검토를 거쳐 방범용품 추가 선정 및 방범용품 판매 전용공간 마련, 홍보물 제작 등도 추진할 계획이다.

방범용품 편의점 판매는 대전경찰청이 운용 중인 '치안정책 모니터링단' 설문조사를 통해 편의점에서 방범용품 판매 시 구매의사가 있다는 응답이 72.9%로 나타남에 따라 GS25 충청본부와 공동체 치안을 위한 협업 차원에서 진행됐다.

대전경찰 관계자는 "방범용품 편의점 판매를 통해 생활자위 방범역량이 더욱 강화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다른 편의점 및 대형 문구점 등과 협업을 통해 판매처를 확대해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