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선병원, 현대자동차 대전충남본부로부터 ‘위문품’ 전달받아
대전선병원, 현대자동차 대전충남본부로부터 ‘위문품’ 전달받아
  • 박성원 기자
  • 승인 2020.07.07 1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확산 방지 힘쓰는 대전선병원 임직원들에게 수박 300통 제공

선병원재단 대전선병원이 7일 현대자동차 대전충남지역 본부로부터 위문품을 전달받았다.

현대자동차 대전충남지역본부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밤낮없이 힘쓰고 있는 대전선병원 임직원들에게 수박 300통을 제공했다.  

대전선병원 측은 “전 직원이 코로나19 예방과 방역의 최일선에서 고생하는 가운데 큰 힘을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낮밤 가리지 않고 전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전선병원 전 직원은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워크 스루 선별진료소 및 안심진료소를 운영하고 있으며, 모든 내원객을 대상으로 발열 및 이상 증상 유무 여부 확인, 유행지역 및 해외 방문 이력을 확인해 코로나19로부터 완전하게 보호되도록 노력을 다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