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병석 “서초 아파트 실거주, 서구는 전세”
박병석 “서초 아파트 실거주, 서구는 전세”
  • 류재민 기자
  • 승인 2020.07.07 15:08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실련 2주택 소유 주장에 “서초 아파트 3년간 매매 불가” 해명

박병석 국회의장은 7일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이 2주택 소유 주장에 “1가구 1주택자로 경실련의 주장은 사실과 다르다”고 해명했다.
박병석 국회의장은 7일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이 2주택 소유 주장에 “1가구 1주택자로 경실련의 주장은 사실과 다르다”고 해명했다.

박병석 국회의장(6선. 대전 서구갑)은 7일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경실련)의 2주택 소유 주장에 “1가구 1주택자로 경실련의 주장은 사실과 다르다”고 해명했다.

박 의장실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서울 서초구 아파트의 경우 기자 때부터 소유해 만 40년간 실 거주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박 의장실은 또 "이 아파트는 재개발에 따른 관리처분기간이어서 3년 간 매매가 불가능하다”며 "대전 서구는 월세로 살고 있다”고 반박했다.

앞서 경실련은 이날 박 의장이 서울 서초구와 대전 서구에 집을 1채씩 갖고 있으며, 이들 집의 시세는 2016년 3월 35억6400만원에서 지난달 59억4750만원으로 23억8350만원(69%) 증가했다고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홍길동 2020-07-07 18:40:46
대전에 월세 살았던 집 매매가가 1억 인데 싸서 안산건가요 ??
의원님이 지금까지 6선 할 동안 내내 1억 입니다
그래도 투기과열지역입니다
서울하고 같은...이므슨느므
감사합니다....... 남들은 비싼줄 아니까요

11111 2020-07-07 16:03:04
다음엔 강남달고 나오세요
대전시민은 당신이부끄럽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