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의회, “대우건설의 천안지역 소상공인 생존 위협 규탄한다” 성명서
천안시의회, “대우건설의 천안지역 소상공인 생존 위협 규탄한다” 성명서
  • 윤원중 기자
  • 승인 2020.06.29 17:22
  • 댓글 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시의회 전경

천안시의회(의장 인치견)가 29일 성명서를 통해 “대우건설의 횡포가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들의 생존을 위협할 만큼 심각하다”며 “지역사회의 경제활성화 노력에 동참하라”고 촉구했다.

천안시의회는 “지역경제 회생을 위한 실효성 있는 정책 발굴에 고군분투하고 있다”며 “행정부도 소상공인들을 살리기 위해 소상공인 지원책을 마련하느라 여념이 없다”고 밝혔다.

이어 “이러한 시점에서 분양을 앞두고 있는 성성 푸르지오 4차 아파트가 고분양가 책정으로 시민들의 부담을 가중시키는 것도 모자라 공사현장 내에 대기업 직영 건설현장식당 운영으로 지역 음식점 이용을 원천 차단한다는 것은 소상공인에 대한 전형적인 대기업의 횡포”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천안시원도심정비사업연합회가 코로나19사태로 지역경제회생을 위해 시공사 식당을 운영하지 않고 인근 식당을 이용하는데 적극 동참하는 것과 상반된다”고 지적했다.

아울러 “대기업 직영 건설현장식당 운영이라는 대기업건설사의 횡포에 대해 천안시의회는 시민의 대의기관으로써 강력히 규탄한다”며 “서민들의 어려움을 등한시한 대기업 건설사의 고분양가 책정을 재고할 것, 코로나19 사태에서 지역 소상공인을  두 번 죽이는 대기업직영 건설현장식당 운영 계획을 즉각 철회할 것, 지역경제활성화를 위해 지역음식점 이용과 지역 상점 이용을 권장하는 계획을 수립하라”고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나루가자 2020-06-29 23:46:46
천안시와 의회가 오랜만에 힌목소리로 하나루가는 모습 넘 보기좋고 대기업에 절대 밀리지 않는 모습 보여주길~~~하나루가는 모습 굿~~~^^~~~

아모르파티 2020-06-29 23:37:01
지역 경제 발전을 위해 대기업이 재고해주세요
시국이 시국인지라 쟈영업자는 더 힘듭니다.
부탁드려요

식당업 2020-06-29 23:22:21
천안시의회 홧팅...당연히 지역상권을 살려야지 대기업의 횡포 막아야 함~~~천안시의회 밀리지 말도록하시길 바라며..화이팅~~~
잘하구잇네..우리 천안시와 의회가 한 맘으로~~굿~~~

천안시민 2020-06-29 23:16:38
천안시민으로 오랜만에 훈훈한기사봅니다
지나가다보면 폐업한가게들보고 마음이 그랬는데
시의원들 제대로 뽑았네요.
투표한보람이 있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