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대학교병원, 모든 입원 예정환자 ‘코로나19’ 전수 조사
충남대학교병원, 모든 입원 예정환자 ‘코로나19’ 전수 조사
  • 박성원 기자
  • 승인 2020.06.25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라이브·워킹스루 검사소 운영...음성 확인돼야 입원 가능

충남대학교병원이 모든 입원 예정환자를 대상으로 코로나19 전수 조사를 실시한다.
충남대학교병원이 모든 입원 예정환자를 대상으로 코로나19 전수 조사를 실시한다.

충남대학교병원이 드라이브·워킹스루 검사소를 운영해 모든 입원 예정환자에 대해 코로나19 전수 조사를 본격 시행한다.

최근 수도권 및 대전·충청권 코로나19 집단발병과 2차 지역사회 감염 발생으로, 병원내 감염 가능성 차단 및 내원객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입원예정 환자의 코로나19 전수 조사 실시해 감염 가능성을 원천 봉쇄하고자 시행한다.

첫 검사 대상은 오는 28일 입원환자이며 검사일자는 26일부터 실시하고, 검사결과가 음성으로 확인돼야 입원이 가능한 관계로 이틀 전에 검사를 실시하며 병원을 방문해 본관 전면 주차장에 설치 된 입원환자 전용 검사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아야 한다. 검사소는 드라이브·워킹스루 형태로 운영한다.

윤환중 원장은 “코로나19 집단발병으로 힘든 상황이다”라며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위기 극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