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모아백화점, 이웃돕기 성금 200만원 기탁
다모아백화점, 이웃돕기 성금 200만원 기탁
  • 김선영
  • 승인 2020.06.21 22:0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9일 구청에서 임헌종 대표(왼쪽), 박정현 대덕구청장(가운데), 강은순 책임관리자(오른쪽)가 기탁식을 갖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지난 19일 대덕구청에서 임헌종 대표(왼쪽), 박정현 대덕구청장(가운데), 강은순 책임관리자(오른쪽)가 기탁식을 갖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다모아백화점(대표 임헌종)이 지난 19일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성금 200만 원을 대덕구(구청장 박정현)에 기탁했다.

다모아백화점은 대덕구 중리동에 위치한 중고 냉난방기 전문업체로, 매년 지역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연탄, 백미 등을 후원해 왔다.

임헌종 대표는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지만, 더 어려운 이웃에게 작으나마 도움을 주고자 기부를 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날 기탁된 성금은 대전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저소득 주민 등에 지원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 호 2020-09-23 16:54:41
사업 확장하며 겉만 그럴싸한 다모아백화점.
정말 형편없고 일 처리가 개념이 없는 회사 입니다. 저는 이회사에 감정이 전혀 없지만 AS일처리와 고객응대, 고객불만처리에 개판 임을 말하고 싶습니다.
AS문제로 몇주동안 전화하면서도 제대로 일처리가 개판이고 특히 AS팀장은 신용도 없고 일처리가 형편없다.
팀장은 고객에게 전화 주기로 하고서 함흥차사이며 전화해서 따지면 죄송하다며 알아보고서 전화주기로 하고선 전화 안주고....또 죄송하다고 하고서 또 연락이 없고... 아니 AS기사하고 그렇게 네트워크가 안되어 고객을 그렇게 기다리다 못해 짜증과 화가 나게 하는지.... 개판입니다. AS팀장이 사장 일가족이 아니라면 회사위해 깊이 생각해 봐야 될듯 합니다.
약속 전혀 안되고 신용이 없는 AS팀장! 진짜 성질나고 화가 나게 만드는 AS팀장!,
일단 팔고보면 AS는 함흥차사 신묭불량. 개판회사 다모아 백화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