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금연 및 음주청정지역 ‘확대’
아산시, 금연 및 음주청정지역 ‘확대’
  • 안성원 기자
  • 승인 2020.06.04 07:1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부터 추가·신규 지정…계도기간 이후 9월부터 본격 단속

충남 아산시가 금연구역과 공원 내 음주청정지역을 확대 지정한다. [자료사진]
충남 아산시가 금연구역과 공원 내 음주청정지역을 확대 지정한다. 읍내동 주공아파트 금연 벽화 모습. [자료사진]

충남 아산시가 6월부터 금연구역과 공원 내 음주청정지역을 확대 지정한다.

4일 시는 금연구역을 신규 및 확대 지정하고 공원 내 음주청정지역도 함께 지정해 8월 31까지 3개월간 계도 기간을 거쳐 9월부터 본격적인 단속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시는 금연환경 조성과 간접흡연 피해 방지를 위해 근린공원, 도시자연공원4호, 초·중·고등학교 절대보호구역, 택시승차대, 아산시외버스터미널·동양고속버스터미널·배방환승정류장 등 140개소를 신규 금연구역으로 지정했다.

또한버스정류소의 경우, 아산시 전 지역 825개소로 금연구역을 확대 지정했다.

이와 함께 시는 건전한 음주문화 조성을 위해 근린공원·어린이공원·도시자연공원4호 등 94개소를 음주청정지역으로 지정했다.

시는 이번 금연구역 및 음주청정지역 지정에 앞서 관련 기관 등과의 협의 및 시민 설문조사 결과를 기초로 지정·시행했다.

시 관계자는 “적극적인 계도와 홍보 활동으로 금연구역 및 음주청정지역이 조기에 정착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충남금연지원센터 2020-09-25 17:14:23
흡연자에게 더 위험한 코로나19, 담배와의 거리두기도 실천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