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권 의원 보좌진, 누구 채용했나 보니
충청권 의원 보좌진, 누구 채용했나 보니
  • 류재민 기자
  • 승인 2020.06.01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야 국회의원 대부분 총선 캠프 참모진 구성

21대 국회 임기가 시작되면서 충청권 의원들도 보좌진을 새롭게 꾸렸다. 기존 의원들은 보좌진 교체 폭이 크지 않았지만, 일부 변화를 가져왔다.
21대 국회 임기가 시작되면서 충청권 의원들도 보좌진을 새롭게 꾸렸다. 기존 의원들은 보좌진 교체 폭이 크지 않았지만, 일부 변화를 가져왔다.

21대 국회 임기가 시작되면서 충청권 의원들도 보좌진을 새롭게 꾸렸다. 기존 의원들은 보좌진 교체 폭이 크지 않았지만, 일부 변화를 가져왔다. 또 초선 의원들은 4‧15총선 기간 선거 캠프에서 활동하거나 국회에서 근무한 경험자를 보좌진으로 채용했다.

국회의원은 총 9명의 보좌진을 둘 수 있는데, 일반적으로 4급 보좌관 2명과 5급 비서관 2명, 6,7,8급 비서 1명씩, 인턴 1명으로 구성한다.

지역 보좌관의 경우 조직 관리를 위해 선거 캠프에서 활동한 인물을 주로 기용하는 반면, 국회 보좌관은 입법과 정무 감각이 탁월한 전‧현직 보좌관을 주로 채용한다.

먼저 대전은 초선인 장철민 더불어민주당 의원(동구)이 임영호 전 의원 보좌관 출신인 정근모 씨와 진선미 전 의원 보좌관을 지낸 황두영 씨를 보좌관으로 발탁했다. 정 보좌관은 지난 총선에서 캠프를 이끌었다. 

역시 초선인 황운하 민주당 의원(중구)은 박성효 전 시장 비서실장을 지낸 박승규 씨와 20대 국회 신용현 전 의원 보좌관을 지낸 방인호 씨를 4급 보좌관으로 채용했다. 두 보좌관 발탁에 대해 예상 밖 기용이라는 반응이 나오고 있다. 

전반기 의장에 내정된 박병석 민주당 의원(6선. 서구갑)은 송석근‧이용수 보좌관, 박범계 민주당 의원(3선. 서구을)은 윤종우‧문병남 보좌관이 20대에 이어 지역과 국회를 담당한다.

또 조승래 의원(2선. 유성갑)은 지역 사무실에서 조직을 담당했던 왕우현 씨에게 보좌관을 맡겼고, 상임위 결정 이후 보좌관을 추가 채용할 예정이다. 최근 퇴사한 최종길 전 보좌관은 박병석 국회의장실 행이 거론되고 있다. 최  보좌관은 박병석 의원실에 서 근무한 경력이 있다. 

이상민 의원(5선. 유성을)은 조원휘‧허동혁 보좌관 체제를 유지한다. 조원휘 보좌관은 대전시의회 부의장 출신으로 지난 총선에서 선거캠프에 참여, 이상민 의원 5선 당선에 일조했다. 

박영순 의원(초선. 대덕구)은 오랜기간 호흡을 맞춰 온 서영완 전 보좌관에게 지역과 국회 업무 총괄을 맡겼고, 선거 캠프에서 활동한 이태주 씨도 국회 담당 보좌관으로 기용했다. 예상했던 기용이라는 것이 중론이다. 

재선 이상 기존 보좌진 유지 또는 일부 교체
초선은 전‧현직 보좌관 출신 영입

충남은 초선 문진석 민주당 의원(천안갑)이 선거 기간 캠프를 총괄했던 김도형 씨와 송영길 의원 보좌관을 지낸 유명식 씨를 보좌관으로 임명했다. 박완주 의원(3선. 천안을)은 강기정 전 의원 보좌관 출신인 고재경 씨와 지난 2월 채용한 김동언 보좌관을 배치했다.

천안병 이정문 의원(초선)은 윤일규 전 의원 보좌진을 그대로 승계했다. 지역은 박종갑 보좌관이, 국회는 조기호 보좌관이 업무를 분장한다.

이명수 미래통합당 의원(3선. 아산갑)은 김남규‧김태국 보좌관 체제를 유지하고, 강훈식 민주당 의원(2선. 아산을)은 선거 캠프 출신인 김영근 씨와 신재동 씨를 영입했다. 국회 보좌관으로 활동했던 김동환 보좌관은 김윤덕 의원(전북 전주갑)실로 자리를 옮겼다.

어기구 민주당 의원(2선. 당진시)은 구본현‧조영학 보좌관이 20대 이어 보좌를 이어가고, 홍문표 통합당 의원(4선. 홍성‧예산)도 구성완‧최재구 보좌관 체제를 유지한다.

김종민 민주당 의원(2선. 논산‧계룡‧금산)은 정운몽 지역 보좌관과 홍성신 국회 보좌관을, 정진석 통합당 의원(5선. 공주‧부여‧청양)도 최원철 보좌관과 김동현 보좌관, 성일종 통합당 의원(2선. 서산‧태안)은 김태륜‧이용기 보좌관을 유지한다.

김태흠 통합당 의원(3선. 보령‧서천)은 허정환 보좌관이 국회를 총괄하고, 지역 보좌관은 조중연 서천 연락소장을 채용할 예정이다.

민주당 초선으로 이루어진 세종시는 홍성국 의원(세종갑)이 이해찬 의원 보좌관 출신인 홍순식 씨와 신창현 전 의원 보좌관을 지낸 임현종 씨를 영입했다. 강준현 의원(세종을)은 김상희 의원 비서관 출신인 권민희 씨를 보좌관으로 앉혔다. 총선 기간 대 언론 창구 역할을 한 최태영 전 <디트뉴스> 기자는 5급 비서관에 채용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