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다녀 온 대전 20대 남성, 코로나 확진
미국 다녀 온 대전 20대 남성, 코로나 확진
  • 정인선 기자
  • 승인 2020.05.31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침산동 청소년수련원 입소 중 46번 째 확진, 접촉자 없어

침산동 청소년수련마을 검체 채취 모습. 자료사진
침산동 청소년수련마을 검체 채취 모습. [자료사진=대전시]

최근 미국에서 입국한 대전 거주 20대 남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대전에서 46번 째 확진 판정이다.  

31일 시에 따르면 미국 뉴욕을 방문했다가 29일 인천국제공항으로 입국 한 한국인 남성 A씨가 전날(30일) 저녁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입국 후 광명역에서 KTX 해외입국자 전용칸을 이용, 대전역에 도착 후 개방형 선별진료소에서 검체 채취 후 침산동 격리시설에 입소했다. 

대전시보건환경연구원 검사 결과 전날 저녁 최종 양성 판정을 받고 충남대학교 병원 음압병상에 입원돼 치료 중이다. 

별다른 증상은 없는 상태다.

시는 확진자가 임시 격리됐던 침산동 청소년수련원을 방역 소독했다. 

대전시 관계자는 "입국 후 시설격리 중 확진판정을 받아 접촉자가 없다"며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방침에 따라 접촉자가 없는 확진자의 상세 주소와 동선은 비공개"라고 밝혔다. 

한편, 지난 부천 쿠팡 물류센터 관련 확진자가 다녀간 우송예술회관 사업설명회 참석자 197명 중 대전 거주자 58명은 모두 음성이 나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