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복지진흥원·현대차 정몽구 재단, 취약계층 힐링교실
산림복지진흥원·현대차 정몽구 재단, 취약계층 힐링교실
  • 박길수 기자
  • 승인 2020.05.29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호대상 아동 등 3000명에게 산림치유캠프 운영

지난해 경북 영주시 봉현면 국립산림치유원에서 열린 ‘온드림 숲 속 힐링교실’에서 보호대상아동들이 산림치유 프로그램을 체험하고 있다.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 제공
지난해 경북 영주시 봉현면 국립산림치유원에서 열린 ‘온드림 숲 속 힐링교실’에서 보호대상아동들이 산림치유 프로그램을 체험하고 있다.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 제공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원장 이창재)은 현대차 정몽구 재단(이사장 권오규)과 국립산림치유원 등 산림복지시설 5곳에서 보호대상아동, 교통사고 피해가정과 순직·부상을 당한 소방관·경찰관 가정 등 3000여 명에게 ‘온드림 숲 속 힐링교실’를 제공한다고 29일 밝혔다.

이에 따라 오는 29일부터 10월 25일까지 국립산림치유원(경북 영주·예천), 국립횡성숲체원(강원 횡성), 국립칠곡숲체원(경북 칠곡), 국립장성숲체원 (전남 장성), 국립대전숲체원(대전 유성)에서 각각 제공(총 19회)된다.

특히 보호대상아동은 건강한 사회인으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금융· 학업·진로 관련 전문 교육을, 취약계층 가정은 미래 설정 및 긍정적 사고 향상을 위한 비전 설계 교육과 부모자녀 관계 개선 전문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이번 캠프는 진흥원이 현대차 정몽구 재단, 한국아동복지협회(회장 신정찬)와 지난 1월 체결한 ‘보호대상아동 및 취약계층 대상 산림치유를 위한 업무협약’에 따른 것이다.

지난해 국립산림치유원 치유효과분석센터가 힐링교실에 참여한 보호대상 아동(1104명)을 대상으로 한 효과성 분석에 따르면, 힐링교실 참여 후에 청소년 탄력성 점수(4.32점)와 대인관계 점수(2.58점)가 각각 향상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