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마트, 이디야와 손잡고 싱글오리진 원두커피 출시
롯데마트, 이디야와 손잡고 싱글오리진 원두커피 출시
  • 박길수 기자
  • 승인 2020.05.19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마트, 커피전문점인 이디야와 손잡고 ‘초이스엘 싱글오리진 원두커피 4종’ 출시

코로나19로 인한 홈카페족의 증가로 원두커피 시장 높은 신장률 보여

롯데마트는 노은, 서대전, 대덕점을 비롯한 전 지점에서 '이디야'와 손잡고 출시한 초이스엘 싱글오리진 원두커피 4종을 오는 22일과 내달 18일에 만나볼 수 있다.

싱글오리진 원두커피는 단일 커피 생두만 사용해 최적화된 맛춤형 로스팅을 거쳐 즐기는 프리미엄 원두커피이다. 이번처럼 유통사와 카페 프랜차이즈가 개발 단계부터 공동으로 협업해 유통사의PB(자체브랜드) 상품을 출시하는 것은 흔하지 않은 일이다.

우리나라의 1인당 커피 소비량은 세계 평균치보다 월등히 높다. 현대경제연구원에 따르면 우리나라 성인 1인당 커피 소비량은 지난해 기준 연간 353잔으로 세계 평균인 132잔의 2.7배에 달한다.

특히, 코로나19 사태로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늘어나면서 홈카페 필수템인 원두커피 시장은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실제로 롯데마트의 원두커피 2020년 1~4월 매출은 전년 대비 34.2%의 높은 신장세를 보이고 있다.

이번에 선보이는 초이스엘 싱글오리진 원두커피는 올 4월 설립한 이디야커피 자체 로스팅 공장인 ‘이디야 드림팩토리’에서 생산이 이뤄진다. 해당 공장은 생두 투입부터 4단계에 걸친 이물 선별과 로스팅, 포장에 이르기까지 전 공정을 자동화해 일정한 품질의 원두를 생산할 수 있는 공장이다.

싱글오리진 원두커피는 ‘브라질 세하도’, ‘콜롬비아 수프리모’, ‘에티오피아 예가체프’, ‘케냐AA’ 4종이며, 1kg당 1만 2980원에서 2만 1480원에 판매할 계획이다. 또 이디야커피의 전문 바리스타와 협업해 품목별 가장 맛있게 즐길 수 있는 홈카페 레시피도 제공할 예정이다.

롯데마트 황은비 식품개발팀 MD(상품기획자)는 “홈카페족을 늘어나면서 원두커피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며, “향후에도 홈카페족을 위한 맞춤형 상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