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KAIST연구단 바이오메디컬 산업 협약
세종시-KAIST연구단 바이오메디컬 산업 협약
  • 한지혜 기자
  • 승인 2020.05.19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이오메디컬활성소재센터 입주, 산업 거점 성장 지원

세종시와 KAIST 바이오합성연구단, 바이오기업 4개사가 ‘바이오메디컬 활성소재 허브 조성을 위한 협약’을 19일 체결했다. (사진=세종시)
세종시와 KAIST 바이오합성연구단, 바이오기업 4개사가 ‘바이오메디컬 활성소재 허브 조성을 위한 협약’을 19일 체결했다. (사진=세종시)

세종시가 바이오메디컬 활성소재 허브 조성에 나선다.

시는 19일 산학연클러스터지원센터에서 KAIST 바이오합성연구단, 바이오기업 4개사와 ‘바이오메디컬 활성소재 허브 조성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이춘희 시장과 조상호 경제부시장, 신성철 카이스트 총장, 차성호 세종시의회 산업건설위원장, 바이오기업 4개사 관계자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바이오메디컬 활성소재는 인체에 필요한 영양을 공급하고, 질병예방과 치료를 위해 자연생물체에서 유래한 천연 화합물을 가공, 발효, 합성 단계를 거쳐 부가가치를 높인 신소재를 말한다.

시는 지난해 5월 산업통산자원부 2020년도 스마트특성화 기반구축 2단계 사업에 선정됐다. 바이오메디컬 활성소재 센터는 총 137억 원을 투입해 산학연클러스터지원센터 2층에 들어선다.

협약에 따라 KAIST 바이오합성연구단은 세종테크노파크와 공동으로 ‘바이오메디컬활성소재 고도화 사업’에 참여해 센터 구축‧운영 역할을 맡는다.

바이오기업 4개사는 ▲전문의약품 제조(㈜메디카코리아) ▲미생물 배양배지 제조(㈜시너지이노베이션) ▲건강기능식품 제조(㈜뉴트라팜텍) ▲의약품·소재개발(㈜포바이오코리아) 등의 연구를 진행한다.

시는 이번 고도화 사업으로 카이스트의 원천기술을 이전하고, 앵커기업을 유치하는 등 세종을 바이오메디컬활성소재 산업 거점으로 성장시킨다는 계획이다.

이춘희 시장은 “카이스트 바이오합성연구단과 동반 4개사와의 협력을 통해 바이오메디컬활성소재산업 육성 기반을 다져나갈 것”이라며 “나아가 국가 바이오산업 발전과 산업경쟁력 확보에 마중물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협약식 이후에는 카이스트 바이오합성연구단 R&D센터 현판식과 바이오기업 4개사 입주식이 함께 진행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