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자원공사 “생활 속 거리 꽃향기로 가득 채운다”
한국수자원공사 “생활 속 거리 꽃향기로 가득 채운다”
  • 박성원 기자
  • 승인 2020.05.07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 플라워 버킷 챌린지, 일일 플라워 매장 등 캠페인 실시
총 2억 원 이상의 화훼 구매로 농가소득 창출에 기여

한국수자원공사가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 농가를 돕기 위해 전국적인 꽃 나눔 행보에 나선다.

먼저 한국수자원공사 박재현 사장은 7일 오후, ‘플라워 버킷 챌린지’ 전사 캠페인을 실시한다.

이 캠페인은 박재현 사장이 “한국수자원공사가 화훼 농가를 응원합니다 함께 희망을 꽃 피웁니다”라는 메시지가 담긴 꽃바구니를 강래구 상임감사와 노철민 노동조합위원장에게 전달하면서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이후 약 6주간 전국 350여개 부(部)는 릴레이로 다른 부(部)를 지목하고, 지역 화훼농가에서 구입한 꽃바구니를 감사의 마음과 함께 전달할 예정이다.

또 이날 대전시 대덕구 소재 한국수자원공사 본사에서는 5개의 지역 화훼농가가 참여하는 일일 팝업 플라워 매장이 열린다.

이에 따라 매장을 찾아오는 직원들에게 1인 1개 화분(전체 500개)을 나눠주고, 자율 모금 행사도 진행했다. 모금 전액은 지역사회 취약계층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에 사용될 예정이다.

이 밖에도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해 한국수자원공사에서 시행하는 댐 주변지역 지원사업과 사회공헌활동 등에 화훼 소비를 촉진하고, 신입사원에게는 입사 축하 꽃바구니를 선물하는 등 총 2억 원 이상의 화훼 구매로 농가 소득창출에 기여할 계획이다.

마지막으로 꽃 장식을 활용해 전국에 있는 모든 사옥의 내·외부 환경을 개선하는 가화만사성(佳花滿社成 : 아름다운 꽃이 가득한 회사) 프로그램 실시로 전국 사무소에는 꽃향기가 가득해질 전망이다.

한국수자원공사 박재현 사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 농가에 실질적인 도움을 드리기 위해 임직원 모두가 꽃 나눔 활동에 참여하고 있다”라며 “꽃과 함께하는 5월, 국민과 함께하는 한국수자원공사가 지역 농가와 소상공인 살리기에 적극 역할을 해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