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 서울에 ‘예산사과나무 거리’ 조성한다
예산군, 서울에 ‘예산사과나무 거리’ 조성한다
  • 안성원 기자
  • 승인 2020.04.09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 중구와 통일로 0.6㎞ 구간에 예산사과나무 식재

지난해 서울시 종로구 성곽공원에 조성된 예산 사과나무길의 사과전정 교육 모습.
지난해 서울시 종로구 성곽공원에 조성된 예산 사과나무길의 사과전정 교육 모습.

충남 예산군이 서울특별시 중구와 협력해 통일로(서대문역~염천교) 가로 녹지대에 예산사과나무 거리를 조성한다고 밝혔다.

9일 군에 따르면, 이번에 조성하는 사과나무 거리는 서울시의 유실수 거리 조성의 일환으로 통일로 가로 녹지대 보행공간 양측에 예산사과나무 130여주를 심어 조성한다.

사과나무 거리 조성을 위해 예산군은 서울시, 중구청 등과 협약을 체결했으며,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라 비대면 협약인 서신에 의한 서면협약을 8일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서울시와 중구청은 8일부터 9일까지 2일간 중구 통일로(서대문~염천교) 가로 녹지대 0.6㎞ 구간에 예산군에서 지원한 미니사과 품종인 루비에스(사과연구소 국내육성품종) 117주와 팅커벨(수분수) 13주 등 총 130주를 식재한다.

또한예산군에서 병해충 방제와 전정기술 등 재배관리 기술도 지원하게 되며, 서울시는 향후 관리에 필요한 재원확보와 유지관리를 담당한다. 

예산군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서울 중구 통일로에 조성된 ‘예산사과나무 거리’가 서울시민에게 풍요로운 자연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예산군과 서울시, 중구의 우호 관계가 돈독해지는데 일조하고 서울시민들에게 우수한 예산사과를 홍보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서울시는 2006년 서울 서초구 양재 I.C 도로변 녹지대에 예산사과나무 가로수를 처음 조성한 바 있고, 2019년 서울시 종로구 성곽공원 내에도 예산사과나무 153주를 식재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