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군의회, 코로나19 ‘고통 분담’ 나서
청양군의회, 코로나19 ‘고통 분담’ 나서
  • 안성원 기자
  • 승인 2020.04.08 1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외연수비 등 예산반납 및 사회복지모금회에 성금 기탁

충남 청양군의회 의원들이 코로나19 고통 분담을 위해 자체예산 7700만 원을 반납하고 성금 350만 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충남 청양군의회가 코로나19 고통을 분담하는 차원에서 국외연수비를 반납하고 자체모금한 성금을 전달했다.

8일 군의회에 따르면, 의원들은 2300만 원의 의원 국외연수비 전액과 의원정책개발비, 의회 직원 해외연수비 등 총 7700만 원을 반납키로 했다.

특히, 의원 전원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350만 원의 성금을 모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구기수 청양군의회 의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자영업자와 소상공인을 비롯한 많은 군민들이 경제적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는 현실”이라며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들과 고통을 분담하기 위한 취지에서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배경을 설명했다.

한편, 반납되는 예산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긴급사업 재원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