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운수종사자 생활안정자금 지급 완료
보령시, 운수종사자 생활안정자금 지급 완료
  • 황재돈 기자
  • 승인 2020.04.08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버스업계 3억7211만원, 택시업계 3억2000만원

보령시는 8일 버스와 택시 운수종사자에 대한 생활안정자금 지급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보령시는 8일 버스와 택시 운수종사자에 대한 생활안정자금 지급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보령시는 8일 버스와 택시 운수종사자에 대한 생활안정자금 지급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지원기준은 코로나19 발생으로 운송 수입금이 지난해 같은 기관과 비교해 20% 이상 감소한 운송업계다. 시는 시내버스 카드결재시스템 요금수입, 택시 카드매출 증빙서를 통해 결손금과 매출 감소를 확인했다. 

시에 따르면 3월 시내버스 경우 매출액은 전년 동월 대비 51% 감소했다. 이에 시는 지난 6일 대천여객자동차(주)에 3억7211만원을 긴급 지원했다. 

또 대천택시, 우진택시, 태광택시, 옥마택시 등 4개 법인 76대와 개인택시 231대 경우 지난해 3월 대비 평균 22%가 감소했다. 

시는 법인 및 개인택시 운전자 320명에게 100만원(현금 50만원, 보령사랑상품권 50만원)씩 총 3억2000만원을 지원했다.

김동일 시장은 “평소 시민의 발이 되어준 운수종사자의 고충을 조금이나마 해소하고, 이를 통해 시민들에게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