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영규 금산부군수,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강력 처분 지시
최영규 금산부군수,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강력 처분 지시
  • 지상현 기자
  • 승인 2020.04.08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산군, 재난안전대책본부 차장 부군수 주재 대책회의

충남 금산군이 최영규 부군수 주재로 대책회의를 가졌다.
충남 금산군이 최영규 부군수 주재로 대책회의를 가졌다.

충남 금산군은 지난 7일 최영규 부군수 주재로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연장에 따른 실과별 점검 대책회의를 열고 강력한 행정처분을 예고했다.

이날 최 부군수는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제한 8개 시설업종에 대해 보건복지부장관 제한명령이 2주간 연장됨에 따라 시설업종 준수사항의 행정지도 및 행정처분을 강력히 진행하도록 지시했다.

또 최근 해외입국자 급증으로 늘어나고 있는 자가격리자에 대해 모니터링을 강화, 격리장소를 이탈하는 경우 무관용 원칙을 적용해 즉시 고발할 것을 강조했다.

군에서는 이와 관련 군민 경각심을 고취하고자 금산IC, 추부CI 등 3개소에서 금산으로 진입하는 차량 탑승자에 대해 체온측정을 진행할 계획이다.

최 부군수는 “금산군에 확진자가 발생하면 그동안의 고생과 노력이 물거품이 되므로 어렵더라고 힘내고 힘써달라”고 공무원들에게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