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상가 찾은 강준현 “소상공인 살리겠다”
세종시 상가 찾은 강준현 “소상공인 살리겠다”
  • 한지혜 기자
  • 승인 2020.04.06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름동 상권 방문, 공실 상가 주거·숙박 기능 전환 공약

세종을 강준현 민주당 국회의원 후보가 6일 세종시 아름동 상인들을 만나 지역 경제 활성화 공약을 제시했다. (사진=강준현 후보 캠프)
세종을 강준현 민주당 국회의원 후보가 6일 세종시 아름동 상인들을 만나 지역 경제 활성화 공약을 제시했다. (사진=강준현 후보 캠프)

세종을 강준현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후보가 6일 세종시 아름동 상가를 찾아 공실 해소와 경제 활성화를 약속했다.

이날 3번째 릴레이 정책 발표에서는 소상공인‧자영업자 살리기 지원책이 발표됐다.  

강 후보는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일거리‧놀거리‧볼거리 공간이 될 ‘청년스마트창작터’를 원도심과 신도심에 각각 조성하겠다는 공약을 우선 제시했다.

이어 청년 담당부서 신설, 청년창업주택 건립, 청년창업센터 등 청년 종합정책을 추진하겠다는 구상도 내놨다.

한 달 만에 70억 원 발행을 돌파한 지역화폐 여민전 발행을 500억 까지 확대하고, 조치원 노후 주차타워 재건축, 조치원 전통시장 내 방화설비 개선 등도 추진하겠다고 공언했다. 

강 후보는 “상가 활성화를 위해 공실 상가를 주거 및 숙박 등의 기능으로 전환하고, 상가공급도 조정할 계획”이라며 “근린상업시설 3층 이상의 상층부 공실이 하층부보다 심각하기 때문에 상층부 공실 상가를 1인 가구형 도시형생활주택, Co-House 등으로 전환하고, 민간 사업자에게 문호를 개방해 공실을 개선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외에도 ▲신용보증재단 세종지점 유치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세종지부 유치 ▲한국산업인력공단 세종지사 및 세종인적자원개발위원회 설치 등도 약속했다.

강준현 후보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는 세종시의 주요 경제 주체”라며 “이들이 살아야 경제가 살고, 행정도시 세종시로서 실질적인 기능이 가능하다. 소상공인과 자영업자가 잘사는 세종시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