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코로나19 소상공인 긴급대출 위한 무인민원발급기 설치·운영
천안시, 코로나19 소상공인 긴급대출 위한 무인민원발급기 설치·운영
  • 윤원중 기자
  • 승인 2020.04.03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경제종합지원센터 1층 로비에 무인민원발급기 설치·운영

무인민원발급기 모습

천안시 서북구(구청장 이재영)는 불당동 소재 충남경제종합지원센터 1층 로비에 무인민원발급기를 설치·운영하고 있다고 3일 밝혔다.

센터건물 8층에 입주해 있는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천안·아산센터는 코로나19 발생에 따른 소비 위축으로 피해를 입은 지역 소상공인들의 자금애로 해소를 위해 초저금리 긴급대출을 시행하고 있다.

하지만 대출신청을 위해 필요한 심사서류 미비 또는 오류 등으로 대기 시간이 길어지는 등 1일 500여명씩 방문하는 소상공인들의 불편이 초래되고 있는 실정이었다.

이에 서북구는 지난 1일 충남경제종합지원센터 1층 로비에 무인민원발급기를 신속히 설치해 대출 신청서류 접수에 소요되는 시간을 단축시켜 소상공인의 불편을 완화하고, 가까이에서 보다 빠른 시민편의를 제공할 수 있도록 조치했다.

이번 무인민원발급기 설치로 주변 기관·단체의 업무 관련 서류필요시 관공서를 방문하지 않고도 단순 민원서류를 쉽고 빠르게 발급받을 수 있어 행정력 낭비 제거와 시민 민원편의 증대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충남경제종합지원센터에는 충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을 비롯해 근로복지공단 천안지사,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천안·아산센터와 대전출입국·외국인사무소 천안출장소, 충남북부상공회소 등 18개 기관·단체가 입주해 있으며 주변에 농협중앙회 천안시지회 등 금융기관이 소재하고 있다.

불당동 충남경제종합지원센터에 설치된 무인민원발급기는 오전 8시부터 오후 6시30분까지 이용가능하며 인감·가족관계증명 관련 서류를 제외한 주민등록등·초본 등 총 65종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