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국세청, 코로나19 피해농가 친환경농산물 공동구매
대전국세청, 코로나19 피해농가 친환경농산물 공동구매
  • 박성원 기자
  • 승인 2020.03.29 1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지방국세청이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도움을 주고자 ‘농산물 팔아주기 운동’을 실시했다. 대전지방국세청 제공.

대전지방국세청이 코로나19로 인한 초중고교 개학 연기로 인해 학교급식용 농산물 납품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도움을 주고자 ‘농산물 팔아주기 운동’을 펼쳐 훈훈함을 자아내고 있다.

대전국세청은 관내 지방자치단체, 교육청 등과 협조해 채소, 딸기, 토마토, 두부, 계란, 축산물 등을 생산하는 총 7개 업체에 대해 공동구매를 실시했으며, 대전국세청 전 직원이 참여, 2000여만 원의 농산물을 구입했다.

학교 급식 납품에 어려움을 겪고 있던 A농가는 “대전국세청의 농산물 팔아주기로 큰 도움을 받았다”며 감사함을 표시했고, 한재연 청장도 “코로나19 확산으로 판매에 어려움을 겪는 농가들을 도울 수 있어 기쁘다”며 “코로나19가 종식되는 날까지 지역경제에 도움이 되는 일을 지속적으로 찾아보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전국세청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경북지역을 돕기 위해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대구‧경북지회에 각각 300만원씩 성금을 기탁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