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국내 우량기업 4개사 투자유치
천안시, 국내 우량기업 4개사 투자유치
  • 윤원중 기자
  • 승인 2020.03.27 0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0명 고용창출, 600여억원 투자...지역경제 활성화
27일 충남도청 대회의실서 충남·천안시 우량기업 합동 MOU

천안시청 전경

천안시가 국내 우량기업인 비엔케이㈜’(대표 이운형)와 ‘㈜신라정밀’(대표 최계열), ‘에스엘티㈜’(대표 남정환), ‘㈜켐코’(대표 고세윤) 4개사의 투자를 유치했다.

천안시 구만섭 천안시장 권한대행은 27일 오후 2시 충남도청 대회의실에서 양승조 충남지사를 포함한 도내 8개 시장·군수, 17개사 기업대표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리는 합동 투자협약 체결식에서 이들 4개사와 투자협약(MOU)을 체결한다.

이날 천안시가 투자협약을 체결하는 비엔케이㈜’(대표 이운형)는 부직포 및 필터 전문 제조업체이며 ‘㈜신라정밀’(대표 최계열)은 자동차용 베어링 생산, ‘에스엘티㈜’(대표 남정환)는 반도체 제조 장비 생산, ‘㈜켐코’(대표 고세윤)는 전기전자 산업용 점착제를 전문적으로 생산하는 우량기업이다.

특히, 이들 기업은 최근 코로나19 사태로 지역사회 경제 위기감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국내외 어려운 경제여건 속에서도 지역 발전을 위해 투자양해각서에 서명했으며, 협약에 따라 관내 5만8606㎡ 부지에 592억원 상당을 투자하고 270명의 고용 창출을 이뤄낼 전망이다.

비엔케이 주식회사는 마스크 생산에 필요한 원자재인 부직포 및 필터를 전문적으로 제조하는 기업으로, 코로나19 사태에 마스크 수요가 급증하면서 사업장을 증설할 계획이다. 2020년 6월부터 2022년 12월까지 북부BIT산업단지 내 6,612㎡ 부지에 37억원을 투자할 예정으로 20명의 고용창출효과가 기대된다.

신라정밀은 2020년 4월부터 2022년 3월까지 천안 제5산업단지 2만2451㎡ 부지에 250억원을 투자해 공장을 조성해 50명을 고용할 예정이다.

에스엘티 주식회사는 오는 2022년 10월까지 제5산업단지 내 1만3043㎡ 부지에 100억원을 투자해 공장을 신규 설립할 예정으로 80명의 고용창출효과가 기대된다.

주식회사 켐코는 2021년 1월부터 2022년 12월까지 북부BIT산업단지 내 1만6500㎡ 부지에 205억원을 투자해 공장을 조성하며 120명을 고용할 예정이다.

구만섭 천안시장 권한대행은 협약식에서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경기 불안 속에서도 이번 투자협약을 결정해주신 기업대표님들께 진심 어린 감사드린다”며  “이번 협약으로 지역의 고용창출과 투자효과를 기대하고 신·증설을 추진 중인 기업들이 천안의 입지여건과 지속성장 가능한 미래비전의 가치에 적극 투자해 천안시민의 고용확대 등 상생발전을 위해 노력을 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