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월평초, 코로나19 대응 이렇게 하고 있어요
대전월평초, 코로나19 대응 이렇게 하고 있어요
  • 이미선 기자
  • 승인 2020.03.25 13: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라인클래스, 유튜브 방송, 화상회의

사진=대전 월평초등학교 화상회의 모습(대전교육청)
사진=대전 월평초등학교 화상회의 모습(대전교육청)

대전 월평초등학교(교장 백금성)는 코로나19로 인한 개학 연기에 대응해 세심하고 효율적인 학생 관리 및 업무 추진을 위해 다양한 방안을 시행하고 있다.

1차 개학 연기 발표 후 바로 SNS, 유선 통화 및 홈페이지를 통해 신학년 담임 인사, 학생들 건강 상태 확인, 학습 및 생활지도 안내 등 각종 소식을 발빠르게 전했다.

또 13개 전 학급이 EBS 온라인클래스 개설 및 운영에 들어갔으며 학급 홈페이지를 통해 일일 학습 활동 안내, 코로나 예방 수칙 안내, 각종 학습 및 생활지도 관련 자료 등을 꾸준히 탑재함으로써 신학기 공백 기간에 학생, 학부모와의 소통과 내실 있는 학생 관리 도모에 노력을 기울였다.

2, 3차 개학 추가 연기가 되면서 각 담임 교사들은 매일 각 가정과 소통하며 학생들의 일일 건강 및 생활 태도를 점검하고 e학습터, 구글클래스 등 좀 더 다양한 온라인클래스를 개설하여 학생들의 가정학습에 도움을 주고 있다.

교과 전담 교사 용 모 씨는 학생들이 친숙하게 가장 많이 접할 수 있는 유튜브를 활용해 휴업 기간 매주 목요일 7시에 5·6학년들을 대상으로 한 유튜브 라이브 방송을 개설하고 있다.

첫 방송에서는 다양한 게임, 퀴즈, 미션 활동, 학생과의 화상 통화, 실시간 댓글 참여 등을 통해 교사, 학생 간 소통을 시도하였다.   

유튜브 라이브 방송에 참여했던 6학년 김 모 학생은 "선생님이 방송에 참여한다는 것에 큰 설렘을 느꼈고 친구들과 만나지 못해 그동안 많이 서운했었는데 실시간 채팅을 통해 만날 수 있어 반가웠다"고 말했다.

앞으로는 교장 선생님의 영상 격려 편지, 영어전담 선생님과 원어민 선생님이 함께하는 영어 코너, 학생자치담당 선생님의 전교어린이회 선거 안내 관련 코너도 마련되어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개학 연기로 인한 학사 일정 조정 등 학교 현안에 대한 각종 협의가 필요한 상황에서 코로나19 대응 비대면 수칙을 따라야 하는 어려움은 화상회의를 통해 진행하고 있다. 

백금성 교장은 “지금과 같은 위기 상황에 학교는 학생, 학부모와의 소통을 바탕으로 휴업의 장기화에 따른 학생들의 학습적, 심리적, 정서적 부분에 도움이 되도록 다양한 방법을 통해 최고의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