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르게살기운동 대전시협의회, 코로나19 성금 기탁
바르게살기운동 대전시협의회, 코로나19 성금 기탁
  • 박길수 기자
  • 승인 2020.03.20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석규 바르게살기운동 대전시협의회장(가운데)이 19일 대전시청 응접실에 바르게살기협의회원들을 대표해  ‘코로나19 피해극복 성금 700만 원을 허 기탁하고 허태정 대전시장,  정상철 한국적십자 대전 세종지사 회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전시는 19일 오전 시청 응접실에서 허태정 대전시장과 한석규 바르게살기운동 대전시협의회장, 정상철 한국적십자 대전 세종지사 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피해극복 성금’ 기탁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기탁식에서 한석규 회장은 바르게살기협의회원들을 대표해 코로나19 감염병 피해 극복을 위해 써달라며 700만 원을 기탁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어려울 때 지역사회를 위한 나눔에 선뜻 앞장서 주셔서 깊이 감사드린다”며 “하루빨리 코로나19가 종식되어 시민들이 평온한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석규 회장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피해 극복을 위해 작은 보탬이라도 되고자 회원들이 십시일반 정성을 모았다”며 “어려운 상황에서 사명감을 가지고 코로나19 대응에 최선을 다하고 있는 의료진 및 공무원분들께도 감사한 마음을 보낸다”고 덧붙였다.

기탁금을 수령한 대한적십자 대전세종지사는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위축된 지역경제를 활성화 시키고자, 코로나19 확진자 동선 업체 등에 ‘先결제 後지원 체계’로 기탁금을 사용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