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군청 부부공무원 넷째아이 출산 “행복해요”
청양군청 부부공무원 넷째아이 출산 “행복해요”
  • 박길수 기자
  • 승인 2020.03.18 15:0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 청양군청 산하 부부 공무원이 넷째아이를 낳아 공직사회는 물론 지역주민들에게 큰 기쁨을 주고 있다.

본청 민원봉사실에 근무하는 정승호 씨와 정산면사무소에 근무하는 김경진 씨 부부는 지난 13일 건강한 여아(3.8㎏)를 출산하는 경사를 맞으며 슬하에 네 딸을 두게 됐다.

아이들 커가는 모습이 너무 사랑스러워 넷째까지 낳게 되었다는 부부는 맞벌이로 양육의 어려움이 크지만, 가족과 주위의 도움 속에서 누구보다 행복한 가정을 꾸리고 있다

청양군의 출산장려정책도 아이들이 건강하고 지혜롭게 자라나는 데 보탬이 되고 있다.

군은 넷째아이를 출산한 가정에 출산지원금 1000만 원과 양육비 지원을 비롯해 ▲산모도우미서비스 본인부담금 90% 지원 ▲큰아이 돌봄서비스 100% 지원 ▲저소득층 기저귀, 조제분유 지원 ▲임산부 영양제 지원 ▲무료 산전검사 ▲임산부와 영유아를 위한 영양보충식품 지원 등 다양한 혜택을 주고 있다.

김경진 씨와 함께 근무하는 김대수 정산면장은 “맞벌이 공무원으로 육아의 어려움이 클 텐데도 넷째아이를 출산한 부부가 참으로 고맙다”며  “한 아이를 잘 키우려면 온 마을이 필요하다는 아프리카 격언처럼 배려와 지원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장승부 2020-03-31 05:07:18
전국적으로 소란스러운 균이 떠드러 데는 대도.청양군 군민들 은 3.2의 숫자가 그나마 없었으면.
그러한 우중에도 복 스런 일개 가정이 행복에 새봄을 맞이하는 기쁜 소식 /정산면 공익자 분,
2세에 탠생을 축하 아니할수 없군요.
행복 다복하시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