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인력관리센터 '대전일자리지원센터'로 새 출발
청년인력관리센터 '대전일자리지원센터'로 새 출발
  • 정인선 기자
  • 승인 2020.03.11 1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자리지원 통합서비스 위해 명칭 변경, 컨트롤타워 기능 강화

대전일자리지원센터 홍보 이미지. 자료사진

대전청년인력관리센터가 ‘대전일자리지원센터’로 이름을 바꾸고 새 출발한다. 

대전시는 청년과 여성, 노인, 장애인 등 다양한 구직자에게 종합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청년인력관리센터의 명칭을 변경하고 컨트롤타워 기능을 강화했다고 11일 밝혔다. 

중구 선화동에 위치해 있는 대전일자리지원센터는 ▲맞춤형 미래인재 양성 ▲일자리매칭을 위한 우수기업 발굴 홍보 ▲찾아가는 상담실 운영 등 일자리 지원 중심(hub) 역할을 하게 된다.

일자리 정책 안내와 상담을 할 수 있는 일자리지원 콜센터도 운영한다.

대전시 관계자는 “상반기내 접근성이 좋은 곳으로 센터를 이전하겠다"며 "시민들이 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는 공간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