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코로나19 재난안전기금 등 추경 편성
보령시, 코로나19 재난안전기금 등 추경 편성
  • 황재돈 기자
  • 승인 2020.03.09 0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예산액 대비 25% 증액, 예산안 의회 제출

보령시는 9일 당초 본 예산액 7141억 원 보다 24%가 증액된 1713억 원을 1회 추경으로 편성, 시의회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보령시는 9일 당초 본 예산액 7141억 원 보다 24%가 증액된 1713억 원을 1회 추경으로 편성, 시의회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보령시는 9일 당초 본 예산액 7141억 원 보다 24%가 증액된 1713억 원을 1회 추경으로 편성, 시의회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번 1회 추경 예산안은 국도비 보조사업의 확정분과 민생현장 방문 건의 사항,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한 재난관리기금, 일자리 창출 및 생활 밀착형 사회간접자본 사업 등을 반영해 편성했다.

이번에 제출된 예산안은 일반회계가 본예산 6406억 원 보다 21.8% 증액된 7805억 원, 특별회계가 735억 원 보다 42.8% 증액된 1049억 원으로 총괄 예산은 당초 7141억 원 보다 24% 증액된 총 8854억 원 규모이다.   

세입을 살펴보면 ▲지방세 및 세외수입 증가 30억 원 ▲조정교부금 증가 및 국도비 보조금 반영 438억 원 ▲순세계잉여금 및 발전소특별회계전입금, 재정안정화 기금 전입금 등 931억 원이다. 

세출은 ▲국도비 보조사업 676억 원 ▲박람회 및 국도 77호 개통, 도시계획도로 등 기반시설, 민간위탁 및 대행사업 등 665억 원 ▲행정운영경비 및 재무활동 등 58억 원이다. 

또 주요 사업으로는 국도비 보조사업 분야 ▲보령머드 테마파크 조성 46억 원 ▲장고도 및 고대도, 호도 어촌뉴딜사업 69억 원 ▲수산물 산지거점 유통센터 19억 원 등 모두 15건 314억 원, 자체사업으로는 ▲전세대 전기요금 일부 지원금 25억 원 ▲대천~죽정동간 도로개설 공사 22억 원 ▲운수업체 유가 인상분 33억 원 등 모두 16건 345억 원이 편성됐다. 

특히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물품 구입 등 성립전 예산과 예비비로 5억여 원을 집행했고, 추가적인 방역 활동을 위해 7억 원을 편성하는 등 재난관리기금의 경우 당초 28억 원에서 40억 원으로 45% 증가했다.  

김동일 시장은 “코로나19로 급격한 소비심리 위축으로 지역경제의 어려움이 가중되는 상황에서 국도비 보조사업과 재난관리기금, 주요현안 등 최소한의 예산을 편성해 시의회로 제출했다”며 “시는 앞으로도 현재의 어려움을 조기에 극복하고 민생안정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