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서 줌바 수강생 2명 확진…"코로나19 지역 5명째"
세종서 줌바 수강생 2명 확진…"코로나19 지역 5명째"
  • 김형중 기자
  • 승인 2020.03.08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 워크숍 강사 수강생들…1명 바이올린 강사 10여명 접촉
보건복지부 확진자 동료 51명 모두 음성 판정... '안도의 한숨'

세종에서 8일 코로나19관련 줌바 수강생인 40~50대 여성 2명이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지역 확진자는 5명으로 늘었다.
8일 세종에서 코로나19관련 줌바 수강생인 40~50대 여성 2명이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지역 확진자는 5명으로 늘었다.

세종에서 8일 코로나19관련 줌바 수강생인 40~50대 여성 2명이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지역 확진자는 5명으로 늘었다.

세종시에 따르면 추가 확진자는 각각 고운동과 새롬동에 사는 40∼50대 여성이다.

이들은 지난달 15일 충남 천안에서 대구지역 강사 3명 등과 함께 워크숍을 한 뒤 이달 6일 확진 판정을 받아 세종 2번째 확진자인 도담동 피트니스센터 줌바 강사(41)의 수강생들이다.
 
세종3번째 확진자인 보건복지부 소속 20대 공무원을 포함해 이 강사의 수강 확진자는 3명으로 늘었다.

이 강사가 지난달 19∼21일 접촉한 수강생 등은 55명이며 이들 세 명을 제외한 50명은 음성이다. 나머지 2명은 검사 중이다.

이날 확진 판정을 받아 4번째 확진자인 50대 여성A씨(새롬동)은 바이올린 강사로, 최근 학원 등에서 10여명을 가르친 것으로 조사됐다.

이 여성은 지난달 19일 도담동 새봄GX에서 줌바댄스 수강을 했으며 22일 오후9시께 미열일 발생했다.

자가격리중이며 오늘 내로 바이올린 수강생 및 가족 접촉자의 검사가 진행되고 확진자의 동선 및 방역이 이뤄진다.

또 5번째 확진자이고 전업주부인 40대 여성B씨(고운동)는 지난 1일 마른기침 증상을 보였고, 외출 때에는 마스크를 착용했다고 말했다.

이 여성도 지난달 21일 줌바댄스를 새봄GX에서 수강했다.

시는 이들의 이동 경로와 접촉자를 확인하기 위한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방문이 확인된 시설과 업소는 폐쇄 후 소독할 방침이다.

한편 보건복지부 공무원 확진자와 같은 부서에서 근무하는 동료 51명은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