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박래 서천군수 “코로나 확산 방지 행정력 집중”
노박래 서천군수 “코로나 확산 방지 행정력 집중”
  • 황재돈 기자
  • 승인 2020.02.24 18: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일부터 전시·관람시설 휴관
소상공인 특례보증 확대 등 경제활성화 대책 제시

노박래 서천군수는 24일 군청 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한 대응책을 발표했다. 
노박래 서천군수는 24일 군청 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한 대응책을 발표했다. 

충남 서천군이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전시·관람시설을 휴관하기로 결정했다. 또 전통시장 점포 사용료를 감면하고, 소상공인 특례보증을 증액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대책을 마련했다. 

노박래 서천군수는 24일 군청 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한 대응책을 발표했다. 

이날 발표된 대응책을 보면 군은 이날부터 기벌포영화관과 문예의 전당, 도시탐험역 등 전시관람 시설을 별도 해제 시 까지 휴관하기로 결정했다. 

군은 또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예비비 1억4000만 원을 편성해 손 소독제와 마스크를 구입·배포했으며, 관내 외국인 근로자 258명의 해외 출입상황을 상시 모니터링하고 있다.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선 공공기관 임직원 소비 활성화 운동을 전개하고, 전통시장 점포 사용료를 6개월간 30% 감면키로 했다. 소상공인 대상 초저금리 특례보증 12억 원 증액, 서천사랑상품권 20억 원 증액, 장항전통시장 수산물동 10% 할인 판매, 주정차 단속 점심시간 단속 유예 확대 등도 추진한다. 

노박래 군수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군민의 불안감이 커지며 지역경제에도 큰 타격을 주고 있다”며 “(코로나19)확산 방지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모든 행정력을 동원하겠다. 군민 모두 예방 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자”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