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서도 첫 코로나19 확진...동구 자양동 20대 여성
대전서도 첫 코로나19 확진...동구 자양동 20대 여성
  • 박성원 기자
  • 승인 2020.02.22 0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친구 만나기 위해 대구 방문...신천지 대구교회와는 연관 없어
역학조사 진행 중...22일 대전시 브리핑 예정

대전에서 첫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가 발생한 가운데, 확진자는 동구 자양동에 거주하는 20대 여성으로 확인됐다.

21일 대전시에 따르면 확진자는 서울에 주소를 뒀지만 대전에 살면서 최근 친구를 만나기 위해 대구에 다녀왔으며, 신천지 대구교회와는 연관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여성은 인후통과 고열 증상이 나타나자 보건소를 방문해 선별검사를 거쳐 양성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시 보건당국은 “현재 역학조사가 진행 중이다”라며 “22일 오전 허태정 대전시장이 역학조사 결과를 브리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