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 미곡종합처리장 집진시설 개보수
예산군, 미곡종합처리장 집진시설 개보수
  • 황재돈 기자
  • 승인 2020.02.13 1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RPC주변 공기질 개선과 농업인, 작업자 안전 제고 기대

예산군은 13일 농업분야 미세먼지 발생량 저감을 위해 미곡종합처리장 집진시설 개보수사업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예산군은 13일 농업분야 미세먼지 발생량 저감을 위해 미곡종합처리장 집진시설 개보수사업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예산군은 13일 농업분야 미세먼지 발생량 저감을 위해 미곡종합처리장 집진시설 개보수사업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집진시설 개보수사업은 군의 선제대응으로 공모사업에 선정돼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최종 선정한 미곡종합처리장 35개소 중 관내 2개소가 포함돼 국비 3억4000만원을 지원받아 진행된다.

또 총 사업비는 8억5000만원으로 예산군농협통합RPC와 대동RPC에 백필터 방식의 집진시설을 설치해 벼 수확기 전까지 준공될 예정이다.

군에 따르면 일반적으로 종합처리장에 설치된 집진시설은 싸이클론 방식으로 집진 효율이 60% 수준으로 낮지만 사업을 통해 백필터 방식으로 교체하게 되면 집진 효율이 90% 이상까지 올라가 미세먼지의 RPC 내·외부 배출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을 전망이다.

군은 이번 사업을 통해 산물벼 반입 및 건조, 가공 과정에서 발생하는 다량의 분진과 미세먼지를 막고 RPC 주변 공기질 개선과 농업인의 안전보호를 제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황선봉 군수는 “올해 수확 전까지 집진시설 개보수사업을 마무리해 농민들이 미세먼지 걱정 없이 안심하고 출하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앞으로도 농업에서 발생하는 미세먼지를 최소화해 농업환경을 보전하고 농업인의 삶의 질을 개선하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