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시, ‘신종 코로나’ 대응...공공시설 주요 일정 조정
계룡시, ‘신종 코로나’ 대응...공공시설 주요 일정 조정
  • 박성원 기자
  • 승인 2020.02.11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 건강과 안전위해 문화강좌, 공연, 교육 등 연기, 취소

계룡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해 관내에서 진행될 예정인 각종 공연 및 강좌 등의 일정을 잠정 연기한다. 계룡시청사 전경.
계룡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해 관내에서 진행될 예정인 각종 공연 및 강좌 등의 일정을 잠정 연기한다. 계룡시청사 전경.

계룡시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진자가 증가하고 지역 확산 우려로 인해 각종 공연, 강좌, 교육 등의 일정을 잠정 연기한다.

먼저 오는 22일 계룡문화예술의전당에서 예정된 공연 연기에 이어 내달 13일 ‘충남교향악단과 함께하는 신춘음악회’를 취소하고, 같은 달 28일 ‘연극-day 보잉보잉’ 공연 일정을 미뤘다.

또 내달부터 시작되는 면·동 주민자치센터 상반기 문화강좌는 개강시기를 늦추고 센터 내 헬스, 강의실 등 대관을 중단하며 잠정적 휴관에 들어갔다.

다만 연기 및 휴관 결정 전 수강생 모집에 들어간 두마면 등은 강좌 신청은 예정대로 접수하고 강좌일정만 연기하는 등 센터별 운영방법이 달라 자세한 사항은 각 면·동사무소로 문의해야 한다.

더불어 오는 3월 민방위 1∼4년차 500여명의 대원을 대상으로 예정된 2020년 상반기 민방위 집합교육은 6월로 연기하고 대원들에게 변경사항을 안내하고 있다.

시는 11일 노인복지관이 휴관한데 이어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도 당초 계획한 문화강좌, 교육 등의 일정을 미루고 감염증 예방수칙 등을 안내하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계룡시 내 주요 공공시설 이용 변경, 조정사항은 시청 홈페이지, 블로그, 페이스북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