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시내버스 긴급 소독 및 마스크, 손소독제 추가 지급
천안시, 시내버스 긴급 소독 및 마스크, 손소독제 추가 지급
  • 윤원중 기자
  • 승인 2020.02.04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차단을 위한 집중 방역 강화

마스크 착용한 천안 시내버스 기사 모습

천안시가 시내버스 등 대중교통에 대한 방역 강화에 나섰다.

천안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승객의 손이 많이 닿는 차량 내 기둥과 의자 손잡이, 등받이, 요금함 등 시내버스 내부에 대한 실내 소독을 하는 등 집중 방역활동을 펼친다.

천안시는 시내버스 3개 업체와 협의해 시내버스 차고지와 회차지에서 차량 내부 소독활동을 순차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며, 추가적으로 손소독제 400개를 지원해 시내버스 내부에 비치하도록 했다.

또 지난 28일 시내버스기사 750여 명에게 마스크 7일치를 제공한 것에 이어 추가 지급할 예정이다.

앞서 시는 시내버스 업체에 경보 전파 및 이상 징후 승객에 대해 관할 보건소와 검역기관 등에 신고하고, 예방·방역활동을 일일 보고하도록 조치했다.

정규운 대중교통과장은 “시민들이 걱정 없이 대중교통을 이용할 수 있도록 예방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