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교사 수업전문성, 3년 연속 전국 최고!
대전 교사 수업전문성, 3년 연속 전국 최고!
  • 이미선 기자
  • 승인 2020.01.22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1회 전국 교실수업개선 실천사례 연구발표대회 다수 입상

대전시교육청은 '제21회 전국 교실수업개선 실천사례 연구발표대회'에서 대전 교사 7명(1등급 1명, 2등급 2명, 3등급 4명)이 입상하는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고 22일 밝혔다.

특히 대전시교육청에서는 지난 2017년부터 2019년까지 3년 연속 전국 1등급 입상자를 배출하는 성과를 거뒀다.

전국 교실수업개선 실천사례 연구발표대회는 매년 교육부 주관으로 개최되는 대회로 2015 개정 교육과정에 따른 학생 참여중심의 다양한 우수 수업 사례를 발굴하고, 교사 간 좋은 수업 사례 나눔을 통한 교수학습 방법을 모색하기 위해 시행되고 있다.

17개 시‧도교육청에서 자체 대회를 추진해 1등급에 입상한 작품을 전국대회에 출품하게 되며, 전국대회 출품작 중 40% 이내의 작품만이 입상을 하게 된다.

대전교육청은 매년 수업공감 릴레이 특강, 수업나눔연수, 연구회 등의 운영과 컨설팅 지원을 통해 교실수업 개선을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그 결과 2019년에는 시대회 1등급 입상작 18편이 전국대회에 참가하는 등 교실수업개선에 대한 교사들의 의지가 매년 높아지고 있으며, 수업전문성 또한 향상되고 있다.

대전글꽃초 윤지혜 교사는 ‘WIFI-5G 인문학 프로그램을 통한 국어과 역량 기르기’를 주제로 국어 교과 수업 개선을 위해  꾸준히 노력한 결과 전국대회 1등급에 입상했다.

또 대전글꽃초 박수열 교사와 신탄진고 김수영 교사는 2등급에 입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3등급에는 대전노은초 노대환 교사, 대전노은초 고지현 교사, 신탄진초 조혜민 교사, 대전정림중 유희양 교사가 입상해 대전의 수업전문성이 전국 최고임을 입증했다.

이번에 입상한 대전 교사들의 연구보고서와 수업동영상은 교육부에서 운영하는 ‘에듀넷 티-클리어’ 누리집을 통해 전국의 교사들에게 공유되어 대전 교사의 수업전문성을 전국에 알릴 예정이다.

설동호 교육감은 "2020학년도에도 바른 인성과 창의성을 갖춘 창의융합인재 양성을 위해 새로운 교육이론을 탐색하고, 학생의 능력과 수준, 적성을 고려한 창의적인 교수‧학습 방법이 개발, 실천될 수 있도록 학교 현장을 적극 지원해 나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