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생명 신상품 건강보험 3종 출시
농협생명 신상품 건강보험 3종 출시
  • 박길수 기자
  • 승인 2020.01.14 0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상운 농협대전본부장, 송용범 서대전농협조합장 대전 1호 가입

NH농협생명 대전총국은 13일 서대전농협에서  농협생명 신상품 허리업(UP)NH척추보험(무) 대전 1호 가입자인 대전지역농협 윤상운 본부장과 당뇨케어NH건강보험(갱,무) 대전 1호 가입자인 서대전농협 송용범 조합장에 대한 기념식을 동시에 진행했다. 
 
NH농협생명은 13일 당뇨병진단과 합병증을 한번에 보장하는 「당뇨케어NH건강보험(갱,무)」, 당뇨병진단자도 가입 가능한 「당뇨케어NH건강보험(당뇨병진단자,갱,무)」과 현대인의 만성질환인 디스크와 관절염을 보장하는 「허리업(UP)NH척추보험(무)」 등 건강보험 3종을 출시했다.

「당뇨케어NH건강보험(갱,무)」는 주계약만으로 당뇨병(당화혈색소 9.0%이상) 진단시 1000만 원, 당뇨병 진단확정 후 뇌출혈, 급성심근경색증, 말기신부전증 진단시 각각 2000만 원을 보장한다.(주계약 가입금액 500만원 기준)

또 특약을 통해 당뇨병의 대표적인 합병증인 실명진단 확정, 족부절단수술시 각 2000만 원을 지급한다.(특약 가입금액 1000만 원 기준) 이 밖에도 당뇨 관련 주요 질환으로 인한 입원급여금, 수술자금 등을 폭넓게 보장한다. 20세부터 최대 65세까지 가입 가능하며, 갱신을 통해 최대 100세까지 보장받을 수 있다.

기존 당뇨병진단자도 당뇨합병증을 대비할 수 있도록 상품군도 다양화했다.

「당뇨케어NH건강보험(당뇨병진단자,갱,무)」은 당뇨병진단자를 대상으로 당뇨합병증과 뇌출혈, 급성심근경색증, 말기신부전증 등 중대한 질병을 보장한다. 중대한 질병없이 만기 생존 시에는 무사고환급금을 최대 300만 원까지 지급한다.

「허리업(UP)NH척추보험(무)」은 디스크부터 척추 질환과 관련한 입원, 수술, 한방치료까지 모두 보장받을 수 있는 상품이다. 경추 및 경추 이외 디스크 진단 시 동일하게 50만 원을 보장하며 특정 류마티스 관절염은 100만 원, 척추재해골절은 회당 20만 원 보장한다. 계약일로부터 25년 경과시 건강관리자금으로 이미 낸 보험료의 50%를 돌려받을 수 있다.(가입금액 1000만 원 기준) 만 15세에서 최대 65세까지 가입이 가능하며 최대 100세까지 보장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