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문화체육부지사에 이우성 문체부 종무실장
충남 문화체육부지사에 이우성 문체부 종무실장
  • 황재돈 기자
  • 승인 2020.01.13 1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승조 지사 “현안사업 풀어갈 적임자”

충청남도 문화체육부지사에 이우성(56) 문화체육관광부 종무실장(1급)이 내정됐다. 이 내정자는 오는 14일 임명을 받은 후 취임 행사 없이 공식 업무에 돌입할 예정이다. 

양승조 충남지사는 13일 도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민선 7기 도정 핵심가치를 함께 실현해 나갈 두 번째 문화체육부지사에 이우성 실장을 내정했다”고 밝혔다. 

양 지사는 이 내정자에 대해 “30여 년간 중앙부처서 일해 온 문화·예술·체육·관광 분야 전문가”라며 “지방정부와 중앙부처 간 가교 역할은 물론 자치분권 강화 등 현 정부 기조에 부응하는 정책 추진이 가능한 분”이라고 소개했다.

양 지사는 계속해서 “계룡세계군문화엑스포 및 보령해양머드박람회 성공 개최는 물론 안면도 관광지 개발 사업 등 산재한 현안 사업을 풀어가고 성과를 낼 수 있는 적임자”라며 “역량 있는 분을 모시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양 지사는 ‘이 내정자가 행정관료 출신으로서 정무적 기능이 약화되는 것이 아니냐'는 우려와 관련해 “도의회와는 정무적으로 깊은 관계가 없을지라도 중앙부처와는 충분히 이뤄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정무적 기능은 문화체육부지사만 하는 것이 아니라 행정부지사, 실국장도 하기에 큰 문제 없을 것”이라고 답변했다. 

경북 의령 출신인 이 내정자는 대구 성광고, 연세대 행정학, 미국 콜로라도주립대 행정학 석사과정을 마쳤다. 이후 2989년 행정고시(32회)를 통해 공직을 시작, 2009년 일반직고위공무원에 임명돼 종무실장과 문화예술정책실장, 문화콘텐츠산업실장, 국제관광정책관을 역임했다. 

양승조 충남지사가 13일 도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있다.
양승조 충남지사가 13일 도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