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수현 예비후보, 11일 '여전히 촌놈...' 출판기념회 가져
박수현 예비후보, 11일 '여전히 촌놈...' 출판기념회 가져
  • 김형중 기자
  • 승인 2020.01.07 1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후 2시 백제체육관서...."초심 잃지 않는 정치인 될 것"

민주당 박수현 예비후보(사진)가 오는 11일 오후 2시 공주시 백제체육관에서 ‘여전히 촌놈, 박수현’ 이란 제목의 책 출판기념회를 갖는다.

박 예비후보는 오는 4월15일 치러지는 21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공주·부여·청양 지역의 민주당 후보로 출마한다.

그는 이 책을 통해 국회의원과 청와대 대변인, 국회의장 비서실장 등을 역임하면서 지금까지 지켜왔던 ‘초심을 잃지 않겠다’라는 자신의 정치철학을 밝혔다.

박 예비후보는 “늘 부족하다는 생각에 출간을 준비하면서 걱정부터 앞섰다”라며 “더 많은 주민들과 소통하고, 민심의 목소리를 마음속 깊이 담겠다는 저의 초심을 다시 한번 확인하기 위해 출간을 결심했다”고 말했다.

박 예비후보는 이 책을 통해 문재인 대통령의 첫 청와대 대변인을 거치면서 국정운영 경험담과 언론관의 관계 등 청와대 생활을 담담하게 묘사했다.

또한 문재인 대통령과 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간 한미동맹을 둘러싼 두터운 신뢰 관계를 소개하며, 양국 대통령들에 대한 일화도 이야기했다.

숨 가빴던 패스트트랙 국면에서 국회의장 비서실장으로서 느꼈던 소회와 정치 대선배인 문희상 의장과의 관계와 대화 내용도 서술했다.

이와 함께 유엔 산하기관인 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 초대회장으로서 청년들이 희망을 가질 수 있는 실천적이고, 구체적인 방안과 한국위원회의 나아갈 방향에 대한 고심을 밝히기도 했다.

한편, 박 예비후보는 지난 2011년 ‘차마 돌아서지 못하는 마음’과 2013년 ‘박수현의 고속버스 의원실’, 2018년 ‘따뜻한 동행’ 등에 이어 ‘여전히 촌놈, 박수현’을 출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