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철 난방 열선 화재 '빈번'..."안전관리 강화해야"
겨울철 난방 열선 화재 '빈번'..."안전관리 강화해야"
  • 김형중 기자
  • 승인 2020.01.07 11: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소방서 주의당부..... 4일 보람동서 과열추정 화재 발생

 

지난 4일 오후 2시 40분께 보람동의 한 빌딩 6층 당구장에서 당구대 하단에 설치된 전기 난방 열선필름 과열로 추정되는 화재가 발생해 모두 당구대 하단부분이 불에 탔다.
지난 4일 오후 2시 40분께 보람동의 한 빌딩 6층 당구장에서 당구대 하단에 설치된 전기 난방 열선필름 과열로 추정되는 화재가 발생해 모두 당구대 하단부분이 불에 탔다.

최근 겨울철 동결방지를 위해 설치한 전기 난방 열선필름 과열로 인한 화재가 빈번해지고 있어 시민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7일 세종소방서에 따르면 지난 4일 오후 14시 40분경 보람동의 한빌딩 6층의 당구장에서 당구대 하단에 설치된 전기 난방 열선필름 과열로 추정되는 화재가 발생했다.

이 당구장 종업원 A(26)씨는 "청소 중 타는 냄새가 나서 확인하던 중 당구대 하단에서 연기가 나고 있는 것을 보고 주변 사람들에게 불이 났음을 알리고 즉시 119에 신고했다"고 밝혔다.

A씨는 119 출동을 기다리지 않고 주변 상인들의 도움을 받아 지체 없이 소화기를 사용해 불을 끔으로써 큰 인명피해로 이어질 뻔한 화재를 막을 수 있었다.

이와 함께 지난달 세종시 대평동 모 횟집에서 발생한 화재 역시 수족관의 시즈히터 과열로 인한 것으로 최근 들어 동결방지기 등 난방을 위한 전기 열선 등 전열기기 사용으로 인한 화재가 자주 발생하고 있다.

세종소방서는 수도꼭지, 계량기, 물탱크 배관 등에 설치되는 동결 방지용 열선 제품에 대한 설치와 사용에 대한 시민들의 각별한 주의를 당부하고 나섰다.

열선 제품 사용 시에는 KC인증제품을 사용하고 전문시공업체의 시공을 통해 화재예방에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

소방서 관계자는 “세종시의 특성 상 밀집된 상가 형태 건물 내에서의 화재예방활동은 모든 입점주와 종사자 등 너나 할 것 없이 각별한 관심과 주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