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동부새마을금고, 19일 사랑의 좀도리 운동 펼쳐
대전동부새마을금고, 19일 사랑의 좀도리 운동 펼쳐
  • 박길수 기자
  • 승인 2019.12.19 1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동부새마을금고 자원봉사단원들이 19일 지역의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사랑의 좀도리 운동’을 펼치기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전동부새마을금고 자원봉사단은 19일 지역의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사랑의 좀도리 운동을 펼쳤다.

좀도리 운동은 새마을금고의 대표적 사회공헌 활동으로, 어머니들이 밥을 지을 때 쌀을 한 술 씩 덜어 좀도리라는 단지에 모은 뒤 이웃을 돕던 전통을 이은 것이다.

이날 대전동부새마을금고 자원봉사단 및 임직원은 가오동, 효동, 판암동 등에 거주하는 저소득층 및 독거노인 등에게 떡국 떡(3㎏) 400박스를 전달했고, 일부 경로당과 장애인 복지관 등에도 전달해 관내 지역주민들과 따뜻한 정을 나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