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민, 논산과 계룡, 금산군 숙원사업 예산 836억원 확보
김종민, 논산과 계룡, 금산군 숙원사업 예산 836억원 확보
  • 이상진 기자
  • 승인 2019.12.15 1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논산 도시재생사업, 계룡 경찰서 신축, 금산 국지도 68호선등-
- 지역 현안 사업의 원활한 추진 예상된다-

김종민 국회의원
김종민 국회의원

더불어민주당 김종민 의원(논산·계룡·금산)이 논산·계룡·금산 지역 국비예산 836억원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 의원은 지난 10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2020년도 정부예산에 균특회계 사업 40건을 포함, 국비 예산 836억원을 확보했다.

김 의원이 확보한 정부예산은 논산지역의 경우 화지동·중앙리 일반근린형 도시재생사업(43억3000만원)과 화지동 중심시가지형 도시재생사업(31억5000만원) 등이다.

도시재생사업은 논산의 유·무형 자원을 활용한 공공기능 회복과 문화관광자원을 연계한 중심상권 활역 및 지역일자리 창출, 지역공동체 활성화를 목표로 진행될 예정이다.

그밖에 국비 예산이 투입되는 논산 사업은 ▲연산-두마 국도대체 우회도로 건설 315억4000만원(논산․계룡 공동사업) ▲강경근대역사 관광개발사업 6억원 ▲산노리 관광개발사업 3억원 ▲논산경찰서 신축 설계비 2억5000만원 ▲상상이상 복합문화센터 어린이도서관·생활문화센터·주차장 41억5000만원 ▲연산행복드림타운 11억5000만원 ▲논산시 공영주차타워조성 6억원 ▲취암동 공영주차장 조성 15억 등으로 지역 경제 활성화와 문화·생활 편의시설 확충에 집중될 전망이다. 

계룡시의 예산 확보 사업의 경우는 ▲계룡경찰서 신설 설계비 5억 ▲계룡 신도안-대전 세동 광역도로 건설 사업 33억4000만원 ▲연산-두마 국도대체 우회도로 건설 315억4000만원(논산·계룡 공동사업) ▲생활자원 회수센터 설치사업 7억7000만원 ▲두마지구 비상연계관로 설치사업 13억4000만원▲엄사제척지 주거지주차장 조성사업 1억원 ▲농기계임대은행 리모델링사업 9000만원 등이다.

김 의원은 특히 계룡시 출범 이후 시민의 숙원사업이었던 계룡경찰서 설치를 위해 행안부와 기재부를 오가며 설득과 협의를 계속한 결과 경찰서 신설이라는 성과를 이끌어냈다.

계룡경찰서는 오는 2025년 개청을 목표로 내년부터 부지선정과 설계를 시작할 계획이다. 

금산군 주요사업으로는 금산-진산 국지도 68호선 도로 건설 설계비로  5억원이 신규로 반영돼 선로 개량 사업이 시작될 예정이다.

그밖에 ▲대전 산성-구례(2차) 광역도로 건설 38억3000만원 ▲중앙내수면연구소 금산군 이전사업 75억 원 ▲금산인삼 관광개발사업 1억원 ▲상리지구 공영주차타워 조성사업 22억원 ▲서남부지역 연결순환도로 개설사업 12억7000만원 등이다.

또 ▲부리면·제원면 일반지구 사업 28억7000만원 ▲금성면·복수면 기초생활거점육성사업 13억3000만원▲국민체육센터 수영장리모델링 2억7000만원 ▲금산종합운동장 시설확충사업 10억원 ▲마전 공영주차장 조성 6억원 등이 반영됐다.

김종민 의원은 "이번 예산 확보는 논산시·계룡시·금산군과 충남도가 지역발전을 위해 한마음으로 혼신의 노력을 다한 결과"라고 소개했다.

이어 "임기동안 논산국가국방산업단지와 논산시립도서관 설립, 계룡 세계군문화엑스포 추진과 추가예산 확보, 금산 인삼약초산업 컨트롤타워 설립을 위한 연구용역비 확보 등 지역의 숙원사업 해결을 위해 각고의 노력을 벌였다"고 소회했다.

김 의원은 또 "내년에도 우리 지역의 숙원 사업인 도시재생사업, 계룡 경찰서신축, 국지도 68호선 개량사업을 시작할 수 있게 돼 보람스럽다"면서 "남은 임기동안 확보한 국비예산 사업이 차질 없이 집행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지역 발전을 위한 사업 유치와 예산 확보에 더욱 매진하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김종민 의원은 2020년 예산과는 별개로 논산·계룡·금산 지역에 2019년 행안부 특별교부세 72억원을 확보하는 등 최고로 많은 특별교부세를 따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